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범인은 내 머리 위에 있었다 하늘에서 종이비가 내리는 걸 보신 적 있나요? 저는 많아요...
ⓒ 남영림

관련영상보기

 
하늘에서 종이비가 내리는 걸 보신 적 있나요? 저는 많아요... 사고뭉치 반려묘 애옥이가 8개월쯤 됐을 때부터일 거예요. 심심하면 책장 위로 올라가서 종이를 흩뿌리곤 했어요. 

그러면 집사는 마른 하늘에서 흩날리는 A4용지를 보며 '여기가 꿈속인가' 하고 고개를 들었다가 애옥이가 하는 짓을 발견하고는 빵터지곤 했죠. 

청소는 귀찮았지만 참 무해하고 화려한(?) 사고여서 지금도 그때의 영상을 보면 웃음밖에 안 나옵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귀염뽀짝 신기방기 동물자랑' 공모작입니다.


태그:#고양이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편집부의 뉴스 아이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