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방송작가 협회회원, 방송작가, (주) 바오밥 대표, 동의대학교 문예창작학과 겸임교수. 바오밥 스토리 아카데미 원장
icon출판정보행복한청지기

내가 작성한 댓글

* 소셜댓글 도입(2013.07.29) 이후 오마이뉴스 아이디로 로그인해서 남긴 소셜 댓글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 소셜 계정을 이용해 남긴 댓글은 라이브리 사이트의 마이 페이지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1. 왜관수도원 피정의 집은 누구에게나 문이 열려 있습니다. 1박 45,000원에 하루 세끼 식사가 제공됩니다. 독자적으로 수도원을 경영해서 살아가는 수도원측에서 보면 을 많이 이용하는 것은 수도원 운영에도 적지만 도움이 되는 일입니다~~
  2. 왜관수도원은 개인 피정 받습니다. 피정 방만 남아있으면 전화해서 신청하시면 누구나 가실 수 있습니다.
  3. 감사합니다,~바로 수정하도록 하겠습니다
  4. 감사합니다~~수정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