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년 동안 한국과 미국서 기자생활을 한 뒤 지금은 제주에서 새 삶을 펼치고 있습니다. 어두움이 아닌 밝음이 세상을 살리는 유일한 길임을 실천하고 나누기 위해 하루 하루를 지내고 있답니다.
에디터스픽

[현장] 놀이기구 사망사고 막을 수 없었나

  • 추천23
  • 댓글2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