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연세대

16일 연세대 총학생회 청원 게시판에 '감사에서 드러난 각종 비리에 대한 학교의 해결책 요구'라는 제목의 청원 글이 올라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세대는 교육부 종합감사에서 일부 교수가 자기 자녀의 성적평가나 대학원 입시에서 특혜를 주고 유흥주점 등에서 법인카드를 쓴 것으로 드러났다. 사진은 이날 연세대 캠퍼스 모습. 2020.7.16

ⓒ연합뉴스2020.07.1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