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해군 제5성분전단과 국군수송사령부 장병들이 항만에서 해상수송을 위해 물자를 적재하고 있다.
 해군 제5성분전단과 국군수송사령부 장병들이 항만에서 해상수송을 위해 물자를 적재하고 있다.
ⓒ 합동참모본부 제공

관련사진보기

 
육군 제3군수지원여단 장병들이 전투부대에 필요한 물자들을 추진보급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
 육군 제3군수지원여단 장병들이 전투부대에 필요한 물자들을 추진보급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
ⓒ 합동참모본부 제공

관련사진보기

 
합동참모본부(합참)는 27일, 이날부터 오는 7월 1일까지 5일동안 서해안 일대에서 '2022년 합동지속지원훈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합동지속지원훈련은 유사시 전구작전을 수행하는 전투부대의 전투력 유지를 위해 육·해·공군의 지속지원 수단을 통합해 임무수행 절차를 숙달하는 훈련이다. 전투 부대 보급로가 길어지거나 사용이 제한되는 상황이 발생하면 이를 극복하고 적시 지원을 보장하기 위한 능력을 숙달하는 데 목적이 있다.

합참 주관으로 진행되는 이번 훈련은 작전 소요 전투력을 지속 유지하기 위한 인사와 군수지원을 제공하는 육·해·공군의 지속지원 전력들을 통합해 실제훈련(FTX)을 시행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해군은 항만이 정상 운용되기 전에 해안 양륙 군수 지원(LOTS) 시설을 해안에 설치한다. 해안 양륙 군수 지원이란 항만 파괴 또는 피해로 항만 사용이 불가능할 때 해상이나 강안에 정박해 있는 선박으로부터 각종 화물을 해안 또는 항만으로 옮기고 임시로 저장하는 과정이다.

공군은 피해를 입은 비행장을 복구해 항공 추진 보급 기지(ATSP)를 설치한다. 항공 추진 보급 기지란 전투 지대의 열악한 지상 병참선을 극복하고 전투 부대의 작전 유지와 작전 지속 능력 향상을 위해 병력과 군수품을 신속하게 공중 보급하는 기지다. 이 기지는 환자와 정비 소요 장비를 후방 지역으로 후송할 수 있도록 작전 지역 비행장에 설치된다.

육군은 전투 부대를 지원할 수 있는 지역에 지역 분배소를 설치해 각종 자원을 받아 저장해 관리하고 전투 부대로 적시에 지원한다. 지역 분배소(ADC)는 지속 능력 보장에 필요한 물자를 저장, 분배, 전환 수송하기 위한 곳으로 도로, 철도 등 주요 기반시설을 갖추고 있는 곳이다.

박진국 합참 군수부장은 "합참 주관으로 실제 훈련을 하는 만큼 안전을 확보한 가운데 각 군의 능력을 통합해 전투 부대의 작전 성공을 지원하는 실전적이고 성과 있는 합동 지속 지원 훈련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김도균 기자입니다. 어둠을 지키는 전선의 초병처럼, 저도 두 눈 부릅뜨고 권력을 감시하는 충실한 'Watchdog'이 되겠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