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주영훈 전 청와대 경호처장이 23일 오후 김해 봉하마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고 있다.
 주영훈 전 청와대 경호처장이 23일 오후 김해 봉하마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고 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문재인정부 경호실장을 거쳐 경호처장으로 일하며 대통령 경호를 총괄해왔던 주영훈 전 처장이 23일 봉하마을을 찾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했다.

주영훈 전 처장은 헌화대에 분향한 뒤 너럭바위로 이동해 참배했다. 주 전 처장이 참배를 하자 일부 사람들이 알아보고 "수고하셨다"고 인사를 하기도 했다.

주영훈 전 처장은 참여정부 때 '가족부장'을 맡아 노무현 전 대통령 가족의 관저 경호를 담당해왔고, 노 전 대통령 퇴임 이후에는 봉하마을에서 경호팀장으로 일했다.

그는 노 전 대통령 서거 후에도 권양숙 여사의 비서실장으로 일해 왔다. 그는 문재인정부 출범 이후 경호실장, 경호처장을 맡아오다 최근에 물러났다.
 
 주영훈 전 청와대 경호처장이 23일 오후 김해 봉하마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고 있다.
 주영훈 전 청와대 경호처장이 23일 오후 김해 봉하마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고 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주영훈 전 청와대 경호처장이 23일 오후 김해 봉하마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고 있다.
 주영훈 전 청와대 경호처장이 23일 오후 김해 봉하마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고 있다.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