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신현웅 제공

관련사진보기

 
ⓒ 신현웅 제공

관련사진보기


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아 당시를 기억하는 전시회가 열린다.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서산호수공원에서 '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 공감&기억 전시회 @서산'이 개최된다.

5·18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행사 충남추진위원회가 주최하는 이번 순회 전시회는, 서산에서 서산풀뿌리시민연대, 서산태안환경운동연합, 전교조 서산지회, 참교육학부모회 서산태안지회 등 시민단체가 주관한다.

'기억하라 오월 정신, 꽃피어라 대동세상' 이라는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전시회는, 왜곡된 역사로 잊혀지는 기억과 절대 잊지 말아야 하는 기억으로 메시지를 전달한다.

5·18민주항쟁에서 희생된 영령들을 추모하고, 자유·정의·민주 정신을 다짐할 수 있는 특별한 '공감&기억' 전시회다.

'공감&기억'은 80년 5월 신군부의 집권 음모를 규탄하고 민주주의를 요구했던, 광주시민들의 외침을 상징적인 소품을 사용하여 의미를 부여했다. 이를 통해 간절했던 민주화 실현을 위한 노력을 잊지 않고, 기억하고 추모하기 위한 공간으로 꾸며진다.

3일간 열리는 이번 전시회의 주요 내용은 민주주의 시작을 상징하고 기억의 의미를 내포하는 노란색 입구의 '5·18 기억, 공간'이 마련된다.

뿐만 아니라, 5월의 광주 정신을 받들고 민주주의를 굳건히 지키겠다는 다짐과 투쟁의 의미를 생각하며, 5월 민주화 운동의 상징곡인 '임을 위한 행진곡'을 감상할 수 있다. 또한, 이곳에서는 연대와 공동체 정신을 상징하는 5.18 주먹밥을 볼 수 있다.

특히, 1980년 5월 18일 희망의 불씨를 만든 광주 시민들을 기억하며,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는 '1980.5·18 기억공간'으로 구성되며, 5·18 광주민중항쟁 당시 사진 자료도 전시될 예정이다.

이같은 전시회와 5·18 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에 대해 민주노총 서산태안위원회 신현웅 대표는 "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는 2020년은 다른 어느 해보다 뜻깊다"면서 "우리 현대사에서 5·18을 잘 기억하고 올바른 역사를 전달하고 젊은 세대들이 공감할 수 있는 40주년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코로나 19로 대규모 행사가 취소되어 아쉬움이 있지만, 서산지역에서 (순회)사진전을 진행하게 됐다"며 "서산시민들에게 5·18의 올바른 의미를 되새길 수 있기를 바란다"라면서 서산시민의 많은 참여를 바랐다.

한편, 이번 5·18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 '공감&기억' 전시회는 시민의 참여로 완성되는 자료전시회로, 서산을 비롯해 충남지역 시·군을 순회하며 이달 31일까지 전시될 예정이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태그:#모이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아름다운 세상을 만들어 가고 싶습니다..꽃다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