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9일 오후 경기도청 잔디광장에서 열린 ‘응급의료전용 헬기 종합시뮬레이션 훈련’에서 이국종 아주대학교병원 권역외상센터장으로부터 닥터헬기 등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9일 오후 경기도청 잔디광장에서 열린 ‘응급의료전용 헬기 종합시뮬레이션 훈련’에서 이국종 아주대학교병원 권역외상센터장으로부터 닥터헬기 등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 경기도

관련사진보기

 
"닥터헬기에 착륙에 관한 모든 책임은 경기도가 질테니, 국민의 생명을 위해서는 지체없이 적극적으로 활용하라."

경기도가 전국 최초로 도입한 응급의료전용 24시간 '닥터헬기'가 본격 운영에 착수한지 39일 만에 17명에 달하는 소중한 생명을 살렸다. 

도는 지난달 4일 첫 운행에 돌입한 닥터헬기가 지난 12일까지 39일간 '야간출동' 6건과 충청남도 등 '관할 외 지역출동' 1건을 포함, 총 19번 출동해 '중증외상환자' 17명의 생명을 구했다고 17일 밝혔다.

주·야간, 지역 구분없이 현장을 누벼, 2~3일에 1명꼴로 인명을 구한 셈이다.

19차례의 출동 가운데 17번 출동에 성공해 '출동성공률'은 89.5%에 달한다. 성공으로 기록되지 못한 2건은 헬기도착 전 현장에서 환자가 사망하면서 회항한 1건과 도내 한 병원에서 '뇌출혈'로 치료를 받던 환자 1명이 헬기 이송 중 사망한 1건 등이다.

이는 지난 6월 체결된 '응급의료전용헬기 이착륙장 구축 업무협약'에 따라 학교운동장과 체육시설 등 기존에 활용하지 못했던 곳에 자유롭게 헬기를 착륙할 수 있게 된 효과를 통해 이뤄낸 성과이다. 가장 대표적인 성공사례로는 지난 4일 화성시 매송면 일대 도로에서 발생한 '추돌사고' 현장구조 사례다.

지난 4일 오후 8시 24분경 화성시 매송면 일대 도로에서는 포크레인과 버스가 추돌해 중상 3명, 경상 17명 등 20여 명의 부상자가 발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당시 사고로 전복된 포크레인 탑승자의 부상이 심각해 생명이 위급한 상황이었지만 12분 만에 현장에 도착한 닥터헬기 덕분에 다행히 목숨을 건질 수 있었다. 자동차로 50분~1시간 가량 걸리는 이동 시간을 40여 분 단축함 한 결과다.(관련기사:이재명.이국종 합작 '24시 닥터헬기', 12분 만에 응급구조) 
 
  화성 남양고 운동장 닥터헬기 착륙 구조 모습
  화성 남양고 운동장 닥터헬기 착륙 구조 모습
ⓒ 경기도

관련사진보기

 
특히 당시 헬기가 착륙한 남양고등학교는 학생들이 없는 주간에 한해 일부착륙이 허용됐던 곳으로, 야간에는 단 한 번도 활용된 적이 없었다.

도는 '응급의료전용헬기 이착륙장 구축협약'의 효과가 기각률 감소와 현장출동 증가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설명했다.

실제 전체 출동요청 20회 가운데 19회의 출동이 성사, 기각률은 5% 수준에 불과했다. 도는 기각 1건이 출동 준비를 마치고도 사고현장에서 환자가 급작스럽게 사망함에 따라 '기각' 처리된 점을 고려할 때, 사실상의 기각률은 '제로(0)'로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19차례의 출동 유형별로는 실제 구조현장으로 날아간 '현장출동'이 11회로 가장 많았다. 이어 수술이 가능한 큰 병원으로 옮기기 위한 '병원 간 전원'이 7회, 회항 '1회' 등이었다. 전체 출동 19건의 절반 이상(57.9%)이 '현장출동'이었던 셈이다.

앞으로 도는 닥터헬기가 자유롭게 현장을 누빌 수 있도록 '기각률'을 최소화하는 한편 신고접수에서부터 출동까지 소요되는 시간을 더 단축함으로써 '출동성공률'을 높일 수 있도록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도 관계자는 "닥터헬기가 도입된 이후 주야간을 가리지 않고 순항하며 역할을 톡톡히 수행해내고 있다. 특히 착륙장 확보의 어려움이 줄어들면서 기각률이 낮아지고, 현장출동이 증가한 점 등은 매우 긍정적"이라며 "앞으로도 닥터헬기가 더 많은 국민들의 생명을 살리는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보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닥터헬기 응급이송 모습
 닥터헬기 응급이송 모습
ⓒ 경기도

관련사진보기

 

덧붙이는 글 | 경기 미디어리포트에도 송고됩니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