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1일 오후 서울역앞 쪽방상담소에서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독감백신 무료 예방접종이 진행되고 있다.
 21일 오후 서울역앞 쪽방상담소에서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독감백신 무료 예방접종이 진행되고 있다.
ⓒ 권우성

관련사진보기

  
전북에서 독감 백신을 맞은 80대 여성이 또 숨져 보건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섰다.

22일 전북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임실군에 사는 A(80대 중반 여성)씨는 지난 19일 오전 독감 예방 주사를 맞았으며 지난 21일 오전 숨졌다.

A씨가 접종한 백신은 SK바이오사이언스의 스카이셀플루4가(제조번호 Q022031)이다.

도 보건당국은 "A씨가 고혈압과 당뇨 등 기저질환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또 A씨와 동일 백신을 맞은 100여명을 상대로 전수조사를 했으나 이들 모두 이상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고 밝혔다.

전북에서는 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자가 나온 사례는 두 번째다.

고창에 사는 B(77)씨는 지난 19일 오전 상하면 한 의원에서 독감 백신을 맞은 뒤, 이튿날 집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도 보건당국 관계자는 "A씨의 사망과 백신 접종과의 연관성을 조사하고 있다"며 "접종에 대한 불신보다는 각자 건강상태를 확인해서 예방 접종을 받아야 한다"고 조언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태그:#독감주사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