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공식 한국어 트위터 계정에서 '배구 여제' 김연경(33·중국 상하이)의 국가대표 은퇴 소식을 전했다.

IOC는 13일 공식 한국어 트위터 계정에서 "대한민국의 위대한 올림피언 김연경 선수가 국가대표에서 은퇴했습니다. 그동안 헌신적인 플레이로 올림픽을 빛낸 김연경 선수 감사합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이 게시물에는 김연경이 2012 런던올림픽, 2016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 2020 도쿄올림픽에서 활약한 사진들을 모아서 만든 22초짜리 영상이 첨부돼 있다.

IOC는 '감사합니다(Thank you) 김연경'이라는 글로 영상을 마무리했다.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 주장으로서 도쿄올림픽 4강을 이끈 김연경은 한국에 돌아온 뒤인 지난 12일 오한남 대한민국배구협회장을 만나 국가대표 은퇴 의사를 밝혔다.

오 회장이 김연경의 의사를 존중해 은퇴를 받아들이면서 김연경은 주니어 시절 포함 17년간 한국 배구의 간판으로 활약한 국가대표 이력에 마침표를 찍었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