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송우현

키움 송우현 ⓒ 연합뉴스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가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는 외야수 송우현(25)을 방출했다.

키움은 11일 송우현에 대해 한국야구위원회(KBO)에 웨이버 공시를 요청했다고 발표했다.

송우현은 지난 8일 오후 면허 취소 수준의 음주를 한 상태에서 운전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키움 구단은 "지난달 소속 선수 2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수칙 위반으로 팬들께 실망을 안겨 드린 데 이어 다시 우리 구단 소속 선수가 음주운전으로 조사를 받고 있는데 대해 대단히 송구스럽다"며 "클린베이스볼 실천, 윤리 의식 강화 등을 위해 선수단 관련 교육을 더욱 철저히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송우현은 올 시즌 첫 1군 풀타임을 소화하며 69경기에서 타율 0.296, 3홈런, 42타점을 기록했다.

키움의 주전 외야수로 입지를 굳히던 시기에 한순간의 잘못으로 선수 생명이 끊기게 됐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