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아이들이 한 달 만에 초고속 컴백했다. 지난달 발표한 '아임 더 트렌드' 이후 '덤디덤디(DUMDi DUMDi)'로 보다 힙하고 보다 신선한 모습을 선보이게 된 것. 신보 발표일인 3일 오후 (여자)아이들의 싱글 '덤디덤디(DUMDi DUMDi)'의 발매 온라인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덤디덤디'는 여름을 젊음에 비유한 노래
 
 (여자)아이들의 컴백 온라인 쇼케이스

(여자)아이들의 컴백 온라인 쇼케이스 ⓒ 큐브엔터테인먼트

 
(여자)아이들의 신곡 '덤디덤디(DUMDi DUMDi)'는 여름을 정조준한 곡이다. 트로피컬 기반에 뭄바툰 리듬을 얹은 댄스곡으로 중독성 있는 멜로디와 직관적인 가사가 인상적이다. 이 곡을 만든 리더 소연은 "여름과 비슷한 게 뭐가 있을까 고민하다가 젊음이 떠올랐다"며 "젊음은 여름처럼 뜨거움과 시원함, 열정, 설렘이 섞여 있는 것 같다"고 밝혔다. 

"늘 노래에 담긴 이야기와 키워드에 중점을 두는 편이다. 항상 강렬함을 보여드려야겠다는 생각은 없기 때문에 이번에는 여름과 젊음에 관한 이야기를 하게 됐다. 곡을 만들 때 항상 우리가 지금 '하고 싶은 말'을 담으려고 노력한다." (소연)

(여자)아이들하면 퍼포먼스도 빼놓을 수 없는 장점이다. 이들은 일명 '드럼 댄스'와 '알로하 댄스'를 포인트 안무로 소개하며 이 자리에서 직접 보여주기도 했다. 메인 댄서인 수진이 포인트 안무를 보여주며 "같이 따라 하기 쉬운 동작들로 구성했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이들은 이번 앨범에 다함께 의견을 많이 모았다고 비하인드를 전했다. 수진은 "(여자)아이들 만의 여름을 보여 드리고 싶어서 저희끼리 콘셉트 포토 회의를 특히 많이 했다"고 전했고, 우기는 "앞선 일정이 끝나자마자 바로 컴백 일정에 돌입했다. 헤어스타일부터 산뜻하게 바뀌었고 스타일링 면에서 신선한 시도를 이것저것 해봤다"고 말했다. 

온라인 단독 콘서트 마쳐... "댓글로 소통"
 
 (여자)아이들의 컴백 온라인 쇼케이스

(여자)아이들의 컴백 온라인 쇼케이스 ⓒ 큐브엔터테인먼트


최근 이들은 온라인 첫 단독 콘서트를 잘 마쳤다. 이에 대한 소감을 묻는 질문에 민니는 "첫 콘서트인데 직접 네버랜드를 만나지 못하고 온라인으로 진행해서 많이 아쉬웠다"고 밝히며 "하지만 실시간 댓글로 응원해주시고 특히 저희 곡 중에 '라타타'를 부를 땐 응원 소리를 녹음해서 보내주셔서 깜짝 놀랐고 감사했다"고 말했다. 

(여자)아이들은 이번 첫 단독 콘서트에서 다양한 모습을 팬들에게 선물했다. 민니와 우기의 자작곡 '아임 더 트렌드'를 최초 공개했는데, 민니는 "노래가 너무 신나서 네버랜드(팬덤명)에게 선물로 드리고 싶었다. 지금까지 저희의 제대로 된 팬송이 없었던 것 같아서 만들게 됐다"고 했다. 

"평소엔 장난을 치지만 작업할 때는 서로가 진지해지더라. 민니씨의 다른 모습을 처음 봤다." (우기)

끝으로 이들에게 이번 활동으로 이루고 싶은 목표를 물었고 이 질문에는 수진이 답했다.

"'덤디덤디'로 음원 1등을 차지해보길 희망하고, '독보적인 (여자)아이들'이라는 수식어를 얻고 싶다." (수진)
 
 (여자)아이들의 컴백 온라인 쇼케이스

(여자)아이들의 컴백 온라인 쇼케이스 ⓒ 큐브엔터테인먼트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음악이 주는 기쁨과 쓸쓸함. 그 모든 위안.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