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백' 조심스런 인사 4일 오후 서울 용산구의 한 상영관에서 열린 영화 <결백> 시사회에서 태항호, 홍경, 허준호, 배종옥, 신혜선 배우과 박상현 감독이 인사를 하고 있다.
<결백>은 기억을 잃은 채 살인 용의자로 몰린 엄마의 결백을 밝히려는 변호사 딸이 추악한 진실을 파헤쳐가는 과정을 담은 무죄 입증 추적극이다. 10일 개봉.

▲ [오마이포토] '결백' 조심스런 인사 ⓒ 이정민


4일 오후 서울 용산구의 한 상영관에서 열린 영화 <결백> 시사회에서 태항호, 홍경, 허준호, 배종옥, 신혜선 배우과 박상현 감독이 인사를 하고 있다. <결백>은 기억을 잃은 채 살인 용의자로 몰린 엄마의 결백을 밝히려는 변호사 딸이 추악한 진실을 파헤쳐가는 과정을 담은 무죄 입증 추적극이다. 10일 개봉. 

 
'결백' 배종옥-신혜선, 연기 장인들 배종옥과 신혜선 배우가 4일 오후 서울 용산구의 한 상영관에서 열린 영화 <결백> 시사회에서 입장하고 있다.
<결백>은 기억을 잃은 채 살인 용의자로 몰린 엄마의 결백을 밝히려는 변호사 딸이 추악한 진실을 파헤쳐가는 과정을 담은 무죄 입증 추적극이다. 10일 개봉.

▲ '결백' 배종옥-신혜선, 연기 장인들 배종옥과 신혜선 배우가 4일 오후 서울 용산구의 한 상영관에서 열린 영화 <결백> 시사회에서 입장하고 있다. <결백>은 기억을 잃은 채 살인 용의자로 몰린 엄마의 결백을 밝히려는 변호사 딸이 추악한 진실을 파헤쳐가는 과정을 담은 무죄 입증 추적극이다. 10일 개봉. ⓒ 이정민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