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쥬만지: 넥스트 레벨>

영화 <쥬만지: 넥스트 레벨> ⓒ 소니픽쳐스

 
* 주의: 영화의 스포일러가 약간 있을 수 있습니다.

부서진 쥬만지 게임기를 고치는 스펜서의 모습으로 영화는 시작된다. 스펜서는 게임기를 고치다가 갑자기 사라지고, 그의 집에 온 친구들은 스펜서를 찾기 위해 게임 속으로 들어간다. 게임 속에서 위기에 빠진 쥬만지를 구하라는 미션은 받은 이들은 과연 그 미션을 수행하고 집으로 돌아갈 수 있을까. 영화 <쥬만지: 넥스트 레벨>의 대략적 스토리라인이다. 

게임은 계속된다. 영화 <쥬만지> 시리즈가 '넥스트 레벨'로 나아가며 그 스토리를 이어가는 것이다. 과연 전편인 <쥬만지: 새로운 세계>와 어떤 점이 어떻게 달라졌을까. 지난 3일 오후 서울 용산CGV에서 열린 영화 <쥬만지: 넥스트 레벨>의 언론시사회를 통해 전편과 무엇이 달라졌는지 살펴봤다.

정글은 시작에 불과했다
 
 영화 <쥬만지: 넥스트 레벨>

영화 <쥬만지: 넥스트 레벨> ⓒ 소니픽쳐스

 
<쥬만지: 넥스트 레벨>의 포스터에서 눈에 띄는 문구는 바로 '정글은 시작에 불과했다'이다. 이 짧은 문구는 전편보다 쫄깃쫄깃한 위기가 더욱 세졌다는 의미를 담고 있는데, 전편의 기억을 되살려봤을 때 이번 시즌의 좀 더 스릴 있다는 데 동의할 만했다.

이런 가공할 만한 위협은 타조와 원숭이로부터 비롯된다. 이 영화가 아니었다면 타조와 원숭이를 그저 귀여운 동물로만 기억했을 테다. 이 영화를 보고 나면 타조의 눈만 봐도, 원숭이의 꼬리만 봐도 섬뜩해질 것이다. 그만큼 타조 떼와 원숭이 떼의 공격은 강렬하고 긴장감 넘쳤다. 특히 타조 떼를 피해 자동차를 타고 질주하는 신은 인상적인 장면이었다.

정글의 동물들은 이번 편의 동물들에 비하면 아무 것도 아니었다. 우리가 평소에 무서워하지 않았던 타조나 원숭이 같은 평범한 동물들이 그렇게 무서울 수 있다는 점이 스릴의 포인트였다. 

전편보다 목숨 막대기가 줄어드는 속도도 훨씬 빨라진 듯하다. 이래도 되나 싶을 만큼 목숨이 뚝딱뚝딱 깎이는 통에 보는 내내 '조심하라'고 외치게 될 지경이다. 등장인물들의 손목에 문신된 막대기가 단 하나 남았을 때 영화의 긴장도는 급상승한다. 이러한 영화적 장치는 다소 뻔하긴 하지만 어쩔 수 없는, 확실한 재미를 선사한다.  

새로운 캐릭터의 재미
 
 영화 <쥬만지: 넥스트 레벨>

영화 <쥬만지: 넥스트 레벨> ⓒ 소니픽쳐스

 
이번 편에서 가장 눈에 띄는 변화는 등장인물들의 몸이 바뀌는 점이었다. 새로운 미션과 캐릭터, 진화된 스케일과 코믹적인 요소들이 담겨 기대감을 자아낸다. 전편에서 찰떡궁합 케미를 자랑한 배우 드웨인 존슨, 잭 블랙, 케빈 하트, 카렌 길런 등이 그대로 이번 편에도 출연하지만, 이들 '몸 속'에 있는 현실 세계의 진짜 인물들이 바뀌기를 반복한다.

여전사 루비 라운드하우스(카렌 길런 분)를 제외하고 전부 뒤바뀐 캐릭터에 주인공들은 경악한다. 스펜서의 할아버지 에디가 게임 속으로 함께 빨려 들어왔는데 근육질의 고고학자 닥터 브레이브 스톤(드웨인 존슨 분)으로 변신하고, 그의 친구인 마일로가 동물학 전문가 무스 핀바(케빈 하트 분)으로, 무스 핀바였던 풋볼 선수 프리지는 지도 연구학 교수 셸리 오베론(잭 블랙 분)으로 변신하며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드웨인 존슨과 잭 블랙의 케미, 드웨인 존슨와 카렌 길런과의 로맨스 등은 여전히 살아있다. 여기에 더해 마음을 찡하게 하는 요소도 곳곳에 있다. 실제 세계의 두 할아버지 에디와 마일로의 우정과 화해가 바로 게임 속에서 이뤄진다는 점이 흥미로웠다.

누구나 한 번쯤은 상상해보았을 '내가 게임 속으로 들어간다면?'이라는 공상이 스크린으로 펼쳐지고, 이것만으로도 관객은 재미를 느낄 듯하다. 게임 속 세계에선 목숨이 한 개가 아니라 여러 개고, 뚱뚱한 몸이 날씬해지기도 하며, 기하학이나 동물학처럼 어려운 지식들을 척척 획득하여 구사하는 '대리만족'이 쏠쏠하다.

한 줄 평: 무엇이든 될 수 있는 기분을 느껴볼 것
평점: ★★★(3/5) 

 
 영화 <쥬만지: 넥스트 레벨>

영화 <쥬만지: 넥스트 레벨> ⓒ 소니픽쳐스

 
 
<쥬만지: 넥스트 레벨> 정보

제목: <쥬만지: 넥스트 레벨> 
영문제목: < Jumanji: The Next Level >
감독: 제이크 캐스단
출연: 드웨인 존슨, 잭 블랙, 케빈 하트, 카렌 길런, 아콰피나 등
제작: 미국
배급사: 소니픽쳐스
장르: 액션, 모험
개봉: 2019년 12월 11일
관람등급: 12세이상 관람가
상영시간: 122분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음악이 주는 기쁨과 쓸쓸함. 그 모든 위안.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