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저녁 진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린 '경상남도 생활체육대축전' 개막식에서 김경수 경남지사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25일 저녁 진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린 '경상남도 생활체육대축전' 개막식에서 김경수 경남지사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 경남도청

 
경남지역 생활체육 동호인들의 대축전인 '제30회 경상남도 생활체육대축전'이 진주에서 막이 올랐다.

생활체육대축전은 25일 저녁 진주종합경기장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사흘 동안 진주시 일원에서 펼쳐진다.
 
개막식은 "천년역사 진주에서, 하나 되는 우리경남"이라는 구호로 치러졌다. 김경수 경남지사와 김재경‧박대출 국화의원, 김진부 경남도의회 부의장, 조규일 진주시장, 허성곤 김해시장 등이 참석했다.
 
개회식은 식전행사, 공식행사, 식후행사로 나눠 진행됐다. 식전행사로 솟대쟁이놀이, 공군의장대 시범공연, 미스트롯 지원이 축하공연이 펼쳐졌다.
 
이어 공식행사는 개식 통고를 시작으로 18개 시군 선수단이 입장하고 개회선언, 스포츠 7330 실천다짐, 30주년 기념 성화퍼포먼스로 이어졌다.
 
식후행사로는 대북 공연, 불꽃놀이를 비롯해 SF9, 벤, 조항조 등 가수들의 축하공연이 벌어졌다.
 
개회식에서 김경수 지사는 "이번 생활체육대축전은 28개 종목에 1만 900여 명이 참가하는 역대 최대 규모로 열린다"며 "350만 경남 도민들이 하나 되어 소통하는 화합의 장이자 경남도민으로서의 자긍심과 긍지를 높여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체육으로 하나 되듯, 경남의 발전에는 여야가 따로 없다"며, "경제 활력과 안정을 위해 모두가 힘을 모으자"고 당부했다.
 
이번 생활체육대축전에는 역대 최다인 28개 종목(정식25, 시범3)에 1만 970명이 참가한다.
 
 25일 저녁 진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린 '경상남도 생활체육대축전' 개막식.

25일 저녁 진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린 '경상남도 생활체육대축전' 개막식. ⓒ 경남도청

  
 25일 저녁 진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린 '경상남도 생활체육대축전' 개막식.

25일 저녁 진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린 '경상남도 생활체육대축전' 개막식. ⓒ 경남도청

  
 25일 저녁 진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린 '경상남도 생활체육대축전' 개막식.

25일 저녁 진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린 '경상남도 생활체육대축전' 개막식. ⓒ 경남도청

  
 25일 저녁 진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린 '경상남도 생활체육대축전' 개막식.

25일 저녁 진주종합경기장에서 열린 '경상남도 생활체육대축전' 개막식. ⓒ 경남도청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