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현지시각)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 홈 경기에서 손흥민이 시즌 1호골을 성공시키는 모습이다.

14일(현지시각)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 홈 경기에서 손흥민이 시즌 1호골을 성공시키는 모습이다.ⓒ AFP/연합뉴스

 
14일 오후 11시(한국 시각) 영국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진행된 '2019-2020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 경기에서 토트넘 홋스퍼는 크리스탈 팰리스를 4-0으로 완파했다. 손흥민은 멀티골 맹활약을 펼쳤다.

크리스탈 팰리스는 앞서 강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아스톤 빌라를 격파하며 순위를 4위까지 끌어올렸다. 토트넘은 한 수 아래로 평가받았던 뉴캐슬에 패배하고 아스널과의 북런던 더비에서도 무승부에 그치며 리그 9위를 기록하고 있었다.

그러나 경기는 홈팀 토트넘이 지배했다. 손흥민은 최전방에 가깝게 위치했지만, 수비적인 기여도도 나쁘지 않았다. 그는 전반 10분 만에 사고를 쳤다. 알데르베이럴트의 롱 볼 패스를 받아 반 박자 빠른 슈팅으로 선제골을 기록했다. 최상의 몸 상태를 보여준 손흥민은 전반 20분에 이어진 두 번째 득점에서 침투하는 오리에에게 날카로운 패스를 줬다. 이 패스를 받은 오리에가 빠른 땅볼 크로스로 처리했는데, 이 과정에서 팰리스의 수비수 반 아놀트의 발에 맞아 굴절되며 득점에 성공했다.

기세가 오른 토트넘은 2분 뒤 손흥민이 왼발 발리킥으로 또 다시 팰리스의 골망을 흔들며 점수 차를 더욱 크게 벌렸다. 손흥민의 기세는 여기서 멈추지 않았다. 네 번째 득점에도 기점이 되는 역할을 맡았다. 중앙선에서 볼을 몰고 올라가며 측면으로 빠져들어 가는 케인에게 패스를 보냈고, 이를 박스 안으로 크로스를 올려 라멜라가 쇄도해 이를 득점으로 연결했다. 손흥민은 전반전 동안 모든 득점에 직간접적인 영향을 끼치며 눈부신 활약을 펼쳤다. 

진영을 바꿔 후반전이 시작된 뒤 원정팀 팰리스도 포기하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전반과 비교하면 볼을 소유하고 측면에서 공격 전개를 통해 기회를 만들어가려 했다. 하지만 토트넘은 급한 것이 없었기에 볼을 돌리며 서서히 주도권을 잡았고 전반전 때처럼 수비 뒷공간을 노리는 패스와 함께 간결한 공격을 펼쳤다.

하지만 전반 때와는 달리 유효했던 공격 상황은 나오지 않았다. 손흥민은 해트트릭을 위해 활발히 움직였고 팀 동료들도 이를 위해 전폭적인 지원을 보내줬지만 팰리스의 호수비에 기회가 여러 차례 무산됐다. 후반전 동안 두 팀은 공방전을 펼쳤지만, 추가 득점 상황을 기록하진 못한 채 4-0으로 토트넘이 승리를 차지했다.

대승을 기록한 토트넘은 오는 19일 그리스 리그의 강자 올림피아코스와 UEFA 챔피언스리그 1차전을 가지기 위해 원정길에 오른다.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안녕하세요. 스포츠 기자를 꿈꾸고 있습니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