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월한 춤꾼이자 좋은 목소리를 보유한 레드벨벳의 멤버 슬기.  최근 그녀는 자이언티의 음원 순위 1위곡 `멋지게 인사하는 법`에 피처링으로 참여했다.

탁월한 춤꾼이자 좋은 목소리를 보유한 레드벨벳의 멤버 슬기. 최근 그녀는 자이언티의 음원 순위 1위곡 `멋지게 인사하는 법`에 피처링으로 참여했다.ⓒ SM엔터테인먼트

 
'SM의 간판 걸그룹' 레드벨벳의 멤버 슬기는 잘 알려진대로 춤과 노래 양쪽에서 빼어난 실력을 선보이는 인물로 손꼽힌다. 

아직까지 독자적인 솔로 활동을 펼치진 않고 있지만 최근 2년여 사이 <함부로 애뜻하게>(2016), <화랑>(2017) 등 드라마 OST를 시작으로 황치열, 문별(마마무), 기타 프로젝트 걸그룹 등 다양한 콜라보 음원에서 원 소속팀에서의 활약 못잖게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얼마전 발표된 자이언티의 새 음반 < ZZZ >에서도 슬기의 목소리는 기대 이상의 역할을 담당해냈다. 타이틀곡 '멋지게 인사하는 법'은 발표와 동시에 주요 음원 순위 1위에 오르며 자이언티에 대한 기대치를 충족시켰는데 여기서도 발군의 실력을 보여준게 바로 슬기였다.

웬디와 함께 레드벨벳 보컬의 핵심  
 
 레드벨벳의 슬기(왼쪽), 웬디

레드벨벳의 슬기(왼쪽), 웬디ⓒ 오마이뉴스


팀 동료이자 '영혼의 명 콤비' 웬디와 더불어 슬기는 레드벨벳 보컬의 핵심 역할을 담당한다. 강력한 힘을 내포한 웬디의 목소리가 후렴구 등 곡의 핵심 부분을 책임져준다면 슬기는 시작에 해당되는 인트로를 중심으로 요소요소 마다 약간의 콧소리를 동반한 보컬로 윤활유 같은 노릇을 톡톡히 해낸다.

천부적 가창력을 타고난 건 아니지만 'SM 장수 연습생'(약 7년)이라는 수식어가 붙을 만큼 오랜 기간의 훈련을 거치며 후천적 노력으로 다져진 그녀의 목소리는 어느덧 레드벨벳의 음악에선 빼놓을 수 없는 요소로 자리 잡았다.

마치 소속팀의 인기곡 '아이스크림 케이크' 마냥 부드러움과 편안함을 겸비한 덕분에 조금씩 늘려나간 여러 동료 선후배들과의 작업에서도 빼어난 음색만큼 존재감을 드러내기 시작했다.
 

다양한 장르에 잘 녹아드는 목소리... 콜라보 최적의 조건
 
 레드벨벳 슬기가 프로젝트 걸그룹 형태로 참여한 SM스테이션X0의 싱글 `Wow Thinh`, 옆집소녀의 싱글 `Deep Blue Eyes` 표지

레드벨벳 슬기가 프로젝트 걸그룹 형태로 참여한 SM스테이션X0의 싱글 `Wow Thinh`, 옆집소녀의 싱글 `Deep Blue Eyes` 표지ⓒ SM엔터테인먼트, KBS

 
슬기 보컬의 장점 중 하나는 이른바 트렌디한 사운드 뿐만 아니라 다양한 장르의 곡을 만나더라도 큰 어려움 없이 잘 녹아 들어간다는 것이다. 덕분에 많은 동료 가수들과의 협업에서 언제나 좋은 기량을 보여주고 있다.

지난 9월 발표된 SM 스테이션 X 0 시리즈 싱글 'Wow Thing'(솔로가수 청하, 여자친구, (여자)아이들 소연), 지난해 KBS 웹예능 <아이돌 드라마 공작단> 속 가상의 걸그룹 옆집소녀(러블리즈 수정, 소나무 디애나, 마마무 문별, 오마이걸 유아, 소미, 소희)의 'Deep Blue Eyes' 등 프로젝트 걸그룹부터 문별(마마무)의 솔로곡 'Selfish', 소속사 선배 태민의 'Heart Stop', 그리고 자이언티의 '멋지게 인사하는 법' 등 현대적 감각으로 채워진 곡을 들어보면 왜 그녀의 목소리가 이들 작품에 필요한지를 확실히 알게 된다.

또한 프로젝트 걸그룹들의 뮤직 비디오에서 볼 수 있듯이 탁월한 춤 솜씨까지 곁들이면서 슬기는 이 방면의 '팔방미인', 혹은 '올라운드 플레이어'다움을 드러낸다.

이와 대비되는 장르인 발라드 곡에서도 슬기의 진가는 유감없이 발휘된다. 웬디 및 원곡자 강타와 함께한 '인형'의 리메이크 버전을 비롯해서 MBC <복면가왕> 경연곡 '추억의 책장을 넘기며'(이선희 원곡), 윤상이 작곡한 '그대는 그렇게'(NC소프트 피버뮤직 홍보용 음원) 등을 들어보면 차세대 발라드 여왕에 도전해도 좋을 것 같다는 확신이 든다.
 

슬기가 속한 레드벨벳은 어느덧 믿고 듣는 아이돌 그룹 중 하나가 된 지 오래다.  해외 최신 유행을 기반에 둔, 세련된 감각의 사운드로 일반 팬 뿐만 아니라 작곡가 및 엔지니어 등 전문 음악인들에게도 연구의 대상이 됐다. 그들이 발표하는 음반들 마다 예상을 뛰어넘는 작업물을 내놓을 수 있었던 데엔 웬디, 슬기 등 멤버들의 힘도 한몫 했다.

이렇기에 몇몇 팬들은 멤버들의 솔로 음반에 대한 기대감을 피력하기도 한다. 물론 회사 선배들인 소녀시대조차도 이런 기회가 일부 멤버에게만 한정되었을 만큼 그룹 활동과 달리 개인의 이름을 내건 음반을 만든다는 건 생각만큼 쉬운 일이 아니다.

하지만 지금까지 발표된 음원의 내용물만 놓고 본다면, 친구 웬디와 더불어 슬기라면 향후 솔로작에 대한 욕심을 내봐도 좋을 법하다. 그녀라면 충분히 도전해볼 만한 능력을 지녔기 때문이다.
덧붙이는 글 필자의 블로그 https://blog.naver.com/jazzkid 에도 수록되는 글 입니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