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플로가 귀에 꽂히는 힙합으로 돌아왔다. 새 멤버 의진-성민-렉스를 영입해 새로운 모습을 갖췄다. 팀 명 빅플로(BIGFLO)는 'BIG+FLOW' 합성어로 가요계의 큰 흐름이 되겠다는 의미가 담겼다. 멤버가 바뀌고 새로운 마음으로 가요계의 큰 흐름을 일으키고자 돌아온 빅플로의 쇼케이스가 1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렸다. 네 번째 미니앨범의 쇼케이지만 이들에겐 생애 첫 쇼케이스라고 한다.

노력파 그룹, 스타덤을 꿈꾸다

빅플로 빅플로가 네 번째 미니앨범 <스타덤>을 발표하고 1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쇼케이스를 열었다. 타이틀곡 '스타덤'은 EDM 트랩 장르의 강렬한 힙합곡이다.

빅플로의 멤버. 왼쪽부터 렉스, 성민, 하이탑, 의진, 론이다. ⓒ 제이지스타


"공백기가 길었던 만큼 나왔을 때 발전된 모습을 보여드리고자 부족한 부분을 채우기 위한 노력에 집중했습니다. 연습실에서 많은 연습을 했고요. 1년 4개월 동안 갈고 닦은 무대를 보여줄 수 있어 기쁩니다." (의진)

부족한 부분을 보완했다는 빅플로는 지난 2014년 데뷔해 한국에서 3장의 미니앨범과 일본에서 2장의 싱글앨범을 발표하며 활발히 활동해왔다. 이번 네 번째 미니앨범 <스타덤>은 조금 더 특별하다. 새 멤버 의진-성민-렉스 세 사람이 영입돼 재구성됐기 때문이다. 그만큼 마음가짐도 달랐다.

새 멤버 의진은 "기존 멤버 하이탑이 먼저 다가와 줘서 고마웠다"며 마음을 드러냈다. 렉스 역시 "론과 하이탑이 조금의 불편함도 없이 편하게 대해줘서 팀에 적응하는 데 어려움이 없었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의진은 갑자기 한 가지 에피소드가 생각난 듯 "멤버 다 함께 PC방에서 게임을 하고 놀면서 결정적으로 친해졌다"고 말했다.

이번 활동에 임하는 이들의 각오는 앨범 명처럼 '스타덤'에 오르는 것이다. 총 6곡이 수록된 이 앨범은 히트 프로듀서 용감한 형제가 총괄 프로듀싱을 맡았다. 타이틀곡 '스타덤'은 EDM 트랩 장르의 강렬한 힙합곡이다. 연예인을 뜻하는 'Star'와 지역, 나라 등을 뜻하는 접미사 '-dom'의 합성어다. 이 곡은 브레이브 사단의 프로듀서 팀 투챔프와 차쿤, 팀에서 랩을 맡은 하이탑이 함께 만들었다.

"이번에 1년이 넘는 공백 기간 저 자신이 많이 성숙해지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어요. 긴 시간 동안 용감한 형제들 프로듀서님이 저희를 아들처럼 챙겨주시고 자주 연락하며 가사 등도 고쳐주셔서 감사했습니다." (하이탑)

렉스, 뜨거운 눈물의 의미는?

빅플로 빅플로가 네 번째 미니앨범 <스타덤>을 발표하고 1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쇼케이스를 열었다. 타이틀곡 '스타덤'은 EDM 트랩 장르의 강렬한 힙합곡이다.

렉스(가운데)는 이날 눈물을 보였다. ⓒ 제이지스타


론은 멤버 렉스에 관한 한 가지 비밀을 말했다. 렉스가 울보라는 것. 뮤직비디오 촬영이 다 끝난 후 렉스가 펑펑 울고 있어서 다가가 "너 왜 울고 있느냐"고 물었더니 "너무 감격해서 눈물이 난다"고 답했다고 한다. 렉스는 그 이후에도 종종 울었다고 멤버들은 증언(?)했다. 렉스에게 직접 그 이유를 물었다.

"꿈을 이루는 게 쉽지 않잖아요. 그날 의상도 얇은 것을 입었고, 스태프들도 모두 함께 고생한 게 생각나서…." (렉스)

렉스는 이 말을 하면서도 뜨거운 눈물을 흘렸다. 쇼케이스에서 갑자기 우는 렉스가 멤버들은 당황스러우면서도 익숙한 듯 따뜻하게 바라봤다. 휴지를 주며 살갑게 챙기는 모습도 보였다. 렉스는 캐나다에서 자란 캐나다 국적이지만 꿈을 위해 한국을 찾았다고 한다. 오늘 쇼케이스 현장에 아버지와 이모들이 와 주었다며 뜨거운 감사를 전했다.

빅플로 빅플로가 네 번째 미니앨범 <스타덤>을 발표하고 1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쇼케이스를 열었다. 타이틀곡 '스타덤'은 EDM 트랩 장르의 강렬한 힙합곡이다.

빅플로의 타이틀곡 '스타덤'은 EDM 트랩 장르의 강렬한 힙합곡이다. ⓒ 제이지스타


렉스는 "캐나다에선 제2 외국어로 프랑스어를 배운다"며 유창한 발음으로 프랑스어를 선보였다. 물론 영어도 능숙하게 구사한다. 멤버 론은 일본어를 잘한다. 팀에서 메인보컬을 맡은 렉스는 이날 크러쉬의 '뷰티풀'을 열창하며 가창력을 뽐냈다. 그는 "예전부터 노래연습을 많이 해왔다"며 "앞으로 저희 그룹을 알릴 수 있는 <복면가왕>이나 <불후의 명곡> 같은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싶다"고 말했다.

MBC 예능 <진짜 사나이>에 출연한 적 있는 하이탑은 <우리 결혼했어요>에 출연하고 싶다고 말했다. <진짜 사나이>에선 막내 같은 장난꾸러기 모습을 보였지만 <우리 결혼했어요>에선 로맨틱한 남자의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했다. 파트너로는 "연상이면 좋겠다"며 "AOA의 지민과 찍고 싶다"고 밝혔다.

성민은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형님>에 출연하고 싶다고 말하며 그 이유로 "독한 예능에 나가서 기에 눌리지 않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했다. 가수가 되기 전에 댄서 생활을 한 의진은 "활동적이고 사람 만나는 걸 좋아해서 SBS <런닝맨>에 출연하고 싶다"고 밝혔다. 엉뚱한 매력의 론은 "저희 멤버끼리 자유로운 리얼리티 예능을 찍어서 팬들에게 큰 재미를 주고 싶다"고 바람을 전했다.

끝으로 이들은 음원차트 100위권에 진입하고 싶은 간절한 소망을 털어놓으며 "언젠가는 단독 콘서트도 열고 싶다"고 밝혔다. 노란 머리가 잘 어울리는 의진은 "오랜 시간 준비했으니 많이 사랑해 달라"며 환하게 웃었다.

빅플로 빅플로가 네 번째 미니앨범 <스타덤>을 발표하고 1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쇼케이스를 열었다. 타이틀곡 '스타덤'은 EDM 트랩 장르의 강렬한 힙합곡이다.

빅플로가 네 번째 미니앨범 <스타덤>을 발표하고 1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쇼케이스를 열었다. ⓒ 제이지스타


빅플로 빅플로가 네 번째 미니앨범 <스타덤>을 발표하고 1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쇼케이스를 열었다. 타이틀곡 '스타덤'은 EDM 트랩 장르의 강렬한 힙합곡이다.

빅플로는 쇼케이스가 처음이라며 "떨린다"고 말했다. ⓒ 제이지스타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음악이 주는 기쁨과 쓸쓸함. 그 모든 위안.

2014년 5월 공채 7기로 입사하여 편집부(2014.8), 오마이스타(2015.10), 기동팀(2018.1)을 거쳐 정치부 국회팀(2018.7)에 왔습니다. 정치적으로 공연을 읽고, 문화적으로 사회를 보려 합니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