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병헌과 이민정이 10일 오후 서울 남산의 한 호텔에서 백년가약을 맺었다. 하객으로 참석한 배우 김태희가 미소짓고 있다.

배우 김태희 ⓒ 이정민


배우 김태희가 오는 14일 12시 40분 인천국제공항(아시아나)을 통해 중국 항저우로 출국한다.

이번 출국은 중국 드라마 <서성왕희지> 촬영을 위함이다. <서성왕희지>는 중국을 포함한 동아시아 역사상 가장 위대한 서예가인 '왕희지'의 일대기를 그린 드라마로, 김태희는 왕희지의 부인 씨루이 역을 맡았다.

김태희는 그동안 국내에서 지, 덕, 체를 겸비한 씨루이 역을 완벽하게 재현하기 위해 중국어공부와 서예수업, 왕희지 연구 등에 매진했다. 또한 '장옥정' 이후 또 한 번 남장여인으로의 변신이 알려지면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김태희는 6월 중순부터 8월 말까지 항저우 세트장에서 촬영을 진행할 예정이며, 이후 본격적인 중국활동과 연말 국내 활동을 동시에 이어나갈 예정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