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일 오후 서울 당산동의 한 웨딩홀에서 열린 SBS월화드라마 <따뜻한 말 한마디> 제작발표회에서 미경 남편 유재학 역의 배우 지진희와 재학 아내 송미경 역의 배우 김지수, 미경 이복 동생 송민수 역의 배우 박서준이 다정한 모습으로 포즈를 취하며 손인사를 하고 있다.

<따뜻한 말 한마디>는 두 여자가 서로 갈등하고 반목하면서 자신의 삶을 이해하게 되는 과정을 통해 결혼 생활을 하거나 결혼을 앞둔 이들에게 공감과 이해를 이끌어 냄으로써 결혼과 이혼에 대한 의미를 성찰해 보고자하는 기획된 드라마다. 12월 2일 월요일 밤 10시 첫방송.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