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차칸남자> 첫 회는 사랑하는 여자 한재희(박시연 분)에게 배신 당하고, 180도 변신하는 강마루(송중기 분)의 모습을 그렸다.

KBS 2TV 수목드라마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차칸남자>가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로 이름을 변경한다.ⓒ KBS 2TV


KBS 2TV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차칸 남자>가 결국 제목을 변경했다.

18일 드라마 제작진은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차칸 남자>가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 남자>로 제목이 변경된다"며 "19일 3회 방송부터는 변경된 제목으로 방송되며, 본 방송 자막 고지 후 홈페이지 및 관련된 모든 문구도 변경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제목과 관련하여 오해와 논란으로 시청자 여러분께 혼란을 드려 죄송하다"고 밝힌 제작진은 '차칸 남자'라는 표기의 연원에 대해서도 다시 한 번 설명했다. "전혀 의도치 않은 논란 속에서도 '차칸 남자'로 표기 방송했던 것은 제작진의 창작 정신을 존중하고자 하는 노력의 일환이었다"고 전했다.

이어 제작진은 "여전히 창작물의 고유성과 창작 정신은 보호받아야 하고 존중받아야 한다는 의견에는 변함이 없으나, 신중한 고민 끝에 예술 창작 정신의 자유에 앞서 시청자들의 정서를 고려하고 국민의 올바른 국어 사용이 공영방송의 1차적 책무라는 결론 하에 제목을 변경하게 되었다"며 "좋은 드라마를 위해 현장에서 열심히 촬영 중인 제작진과 배우들에게 격려를 부탁드리며 제작진 역시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차칸 남자>를 둘러싼 제목 논란은 방송 이전 '이것이 국어표기법에 맞지 않다'는 주장이 제기되며 일어났다. 이후 한 시청자가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드라마 제목이 한글을 파괴한다며 민원을 제기하고, 국립국어원이 제목 변경을 요구하는 공문을 보낸 사실이 알려지며 논란이 커졌다.

설상가상으로 드라마 초기 시놉시스와 현재 주인공의 이름이 강마루(송중기 분)로 변동이 없음에도, 또 다른 시청자는 이 이름이 PPL 업체 때문이라 주장하며 법원에 명칭사용금지가처분신청을 제기한 상황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