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36번 확진… 9일간 동선 역학조사 돌입

등록 2020.11.30 16:08수정 2020.11.30 16:09
0
원고료로 응원

ⓒ 바른지역언론연대


경남 양산35번 확진자 발생 통보 5시간여 만에 양산36번 확진자가 또다시 발생했다.

양산시에 따르면 양산36번(경남627번) 확진자는 서울 광진구 확진자와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지난 28일 접촉자 통보를 받고 이튿날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진단 검사를 받은 결과 양성 판정이 나왔다.

최초 증상은 24일부터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방역당국은 22일부터 확진 판정된 오늘까지 9일간 동선에 대한 역학조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양산시는 "우선 진술에 따라 확인한 동선은 긴급 방역을 했다"며 "이 밖에 동선은 GpS, 카드사용 내역 등을 통한 역학조사가 필요한 사안으로, 접촉자 분류가 안 되는 동선에 한해 일부 공개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덧붙이는 글 이 기사는 양산시민신문 (엄아현)에도 실렸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바른지역언론연대는 전국 34개 시군구 지역에서 발행되는 풀뿌리 언론 연대모임입니다. 바른 언론을 통한 지방자치, 분권 강화, 지역문화 창달을 목적으로 활동합니다. 소속사 보기 http://www.bjynews.com/

AD

AD

인기기사

  1. 1 방송사 오디션 8강 진출했지만... 3만원 받았습니다
  2. 2 "개미들 돈 버는 건 거품 덕... 올해 안에 주식시장에서 나와야"
  3. 3 거기 사람 묻혀 있다... 한라시멘트의 끔찍한 과거
  4. 4 왜 안방에서 연예인의 외도와 성생활까지 봐야하죠?
  5. 5 어린이 트로트 경연대회, 나만 불편한가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