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사진] "동양대 09학번"이 국회의사당역에 붙인 메모지

여의도 '검찰개혁, 공수처 설치 입법 촉구 촛불문화제'... 지하철역 출구에 접착 메모지 가득

등록 2019.10.19 21:15수정 2019.10.19 22:12
1
원고료주기

ⓒ 하성태

 

ⓒ 하성태

 

ⓒ 하성태

 

ⓒ 하성태

 

ⓒ 하성태


'검찰개혁, 공수처 설치 패스트트랙 입법 촉구를 위한 제10차 촛불문화제'가 19일 오후 여의도 국회 앞에서 검찰개혁사법적폐청산범국민연대 주최로 열린 가운데, 지하철 9호선 국회의사당 역 2~3번 출구 방향 공간 벽면에 임시로 마련된 의견 게시판에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오후 8시 30분 현재 3번 출구 방향 양 벽면이 시민들의 의견 종이로 가득 찼다.

자신을 동양대 졸업생이라 밝힌 한 시민은 "우리 학교 봉사상이 이렇게 대단했다면 나도 학교 다닐 때 미리 받아 놓을 걸"이라며 "아니, 그랬으면 검찰에 털렸으려나?"라며 검찰을 비꼬기도 했다.

한편 오후 8시 반 현재 서강대교 방면과 여의도공원 방면으로 인파가 운집한 제10차 촛불문화제는 가수 김형중이 참여한 그룹 EOS 등의 문화 공연이 이어지고 있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어제는 영화 기자, 오늘은 프리랜서 글쟁이. 살다보니 시나리오 쓰는 사람.

AD

AD

인기기사

  1. 1 '지소미아 연장'에 목매는 미국... 왜냐면
  2. 2 딸의 눈물 때문에 비행기 탑승을 멈춘 엄마
  3. 3 '까불이' 정체보다 더 충격적이었던 동백이의 그 말
  4. 4 "허리 깊이까지 파" 형에게 동생 묏자리 파게 한 군인
  5. 5 김남길 "이젠 저도 건물주 됐으면 좋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