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스타

브아걸, 가인 소속사에서 뭉쳤다... 가을 컴백 목표

제아-나르샤-미료, 최근 전속계약 체결... "조영철 프로듀서와도 의기투합"

15.10.01 10:32최종업데이트15.10.01 10:32
원고료로 응원

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 ⓒ 에이팝엔터테인먼트


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가 다시 한 소속사에서 뭉쳤다.

에이팝엔터테인먼트는 브라운아이드걸스의 멤버인 제아, 나르샤, 미료와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에이팝엔터테인먼트는 미스틱엔터테인먼트 내 음악 레이블로, 브라운아이드걸스의 또 다른 멤버인 가인이 몸담고 있다.

소속사 측은 "브라운아이드걸스가 다시 한 소속사에 몸담게 됨으로써 올 가을 발매를 목표로 하는 새 앨범에 더욱 뜻과 힘을 모을 수 있을 것"이라면서 "'LOVE(러브)', '아브라카다브라', '식스센스' 등으로 호흡을 맞춘 조영철 프로듀서와 다시 의기투합한다"고 전했다.

브라운아이드걸스 에이팝엔터테인먼트 가인 조영철 브아걸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