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스타

씨엔블루 뮤직비디오 191개국 시청…월드투어 청신호

비틀즈 존경 의미 담아 영국에서 모두 촬영

13.02.05 10:20최종업데이트13.02.05 10:20
원고료로 응원

씨앤블루 4집 앨범 재킷 ⓒ FNC


씨엔블루 신곡 'I'm sorry' 뮤직 비디오가 전 세계에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5일 기준 유튜브 조회 국가를 통해 확인된 국가들은 아시아는 물론 유럽, 북중남미, 오세아니아, 아프리카 대륙까지 총 191개국이다. 특히 베네수엘라, 에콰도르, 파나마, 카리브 해의 트리니다드 토바고 등 중남미 국가와 부르키나파소, 코트디부아르, 알제리 등 생소한 아프리카 대륙의 국가들에서도 이들의 뮤직비디오가 시청되었다.

일각에서는 이번 씨엔블루 뮤직비디오가 비틀즈의 마지막 공연을 연상시킨다는 의견도 있다. 영국 런던 중심가에 있는 건물 옥상에서 촬영한 'I'm sorry' 뮤직비디오가 1969년 영국 런던의 애플 스튜디오에서 벌어진 비틀즈의 마지막 공연, 'Rooftop Concert'를 떠올리게 한다는 것. 소속사 측은 "평소 비틀즈를 동경해 온 씨엔블루가 비슷한 배경으로 뮤직비디오를 촬영하며 존경의 의미를 담았다"고 설명했다.

씨엔블루는 얼마 전 기록한 '미국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1위' 기록을 입증하듯, 아시아는 물론이고, 북남미와 유럽에서도 높은 뮤직비디오 조회 수를 기록했다. 타이틀곡 'I'm sorry'를 비롯해 전곡 자작곡으로 채운 새 음반 '리:블루'로 밴드 씨엔블루의 매력을 전 세계에 알리고 있다.

한편, 이들은 국내 밴드 최초로 아시아는 물론이고 유럽, 북남미, 호주 등 세계 곳곳에 진출하는 월드 투어를 앞두고 있다.

씨앤블루 뮤직비디오를 본 국가 ⓒ FNC



씨앤블루 유투브 리블루 정용화 이정신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