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넷에서 아이돌 토크쇼를 선보인다. '아이돌 정보 과부하쇼' < TMI NEWS >다.

매주 목요일 오후 8시에 방송하는 이 프로그램에는 전현무, 박준형, 윤보미(에이핑크), 딘딘이 MC로 활약하며 아이돌의 최근 소식부터 어디서도 공개된 적 없는 다양한 정보들을 뉴스 형식을 빌려 전한다.

25일 첫 방송하는 < TMI NEWS >의 제작발표회가 같은 날 오전 서울 상암동의 한 호텔에서 열렸다.

깨알 같은 정보로 승부한다
 

'TMI NEWS' 아이돌 뉴스 책임질게요! 25일 오전 서울 상암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Mnet < TMI NEWS > 제작발표회에서 딘딘, 박준형, 윤보미, 전현무가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TMI NEWS(Thursday Mnet Idol) >는 대한민국 대표 아이돌들의 최근 소식부터 어디서도 공개된 적 없는 정보들을 뉴스와 토크쇼 형식으로 전하는 신규 예능 프로그램이다. 25일 목요일 오후 8시 첫 방송.

▲ 'TMI NEWS' 아이돌 뉴스 책임질게요!25일 오전 서울 상암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Mnet < TMI NEWS > 제작발표회에서 딘딘, 박준형, 윤보미, 전현무가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이정민


"아이돌 팬덤을 관찰해보면 사소한 소재로 팬들이 재밌게 놀고 계시더라. 그런 사소한 것들을 제보를 받아서, 아이돌 친구들을 불러서 토크쇼를 만들면 좋겠다는 생각에 프로그램을 기획하게 됐다." (신유선 PD)

신유선 PD는 기획의도를 밝히며 "아이돌 팬들의 제보로 이뤄지는 아이돌 토크 프로그램"이라고 한마디로 소개했다. 형식은 뉴스 형식을 빌려서, 전현무는 앵커를 맡고 박준형, 윤보미, 딘딘은 기자를 맡는다. 매회 아이돌 한 팀이 게스트로 출연해서 팬들로부터 미리 제보받은 내용이나 질문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다른 아이돌 프로그램과의 차별점을 묻는 질문에 신유선 PD는 "팬들이 제공해준 이야기를 소재로 삼는다는 게 다른 점"이라면서 "이걸 방송에서 굳이 다뤄도 될까 하는 사소하고 깨알 같은 내용을 심층적으로 다룬다"고 밝혔다.

전현무에게는 "오랜만에 앵커를 맡게 된 소감"을 묻는 질문이 이어졌다. 이에 전현무는 "옷만 앵커고 그냥 MC다. 형식만 뉴스룸이고 소소하게 이야기하는 토크쇼라고 보시면 된다"고 설명했다. 덧붙여 "저도 오랜만에 앵커를 해보나 싶어 많은 기대를 갖고 왔다. 저에게 앵커 역할을 더 시켜주시면 잘 할 수 있는데 아쉬움은 있다"며 웃어보였다.

"게스트분들을 재밌게 해드려야 하고 정보를 쏙쏙 뽑아내야하는 부담감이 있지만 재밌게 촬영하고 있다. 팬분들은 사소한 것 하나하나 알고 싶어 하시는 것 같아서 그런 것들을 알려드린다는 것이 좋은 것 같다." (윤보미)

초대하고 싶은 아이돌은?
 

'TMI NEWS' 거침없는 박준형, 빵 터진 전현무 방송인 전현무가 25일 오전 서울 상암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Mnet < TMI NEWS > 제작발표회에서 가수 박준형의 이야기를 들으며 웃고 있다. < TMI NEWS(Thursday Mnet Idol) >는 대한민국 대표 아이돌들의 최근 소식부터 어디서도 공개된 적 없는 정보들을 뉴스와 토크쇼 형식으로 전하는 신규 예능 프로그램이다. 25일 목요일 오후 8시 첫 방송.

▲ 'TMI NEWS' 거침없는 박준형, 빵 터진 전현무방송인 전현무가 25일 오전 서울 상암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Mnet < TMI NEWS > 제작발표회에서 가수 박준형의 이야기를 들으며 웃고 있다.ⓒ 이정민

 
그렇다면 MC군단이 초대하고 싶은 게스트는 누구일까. 이 질문에 딘딘은 "음악 시상식 MAMA로 내한 오는 해외 가수를 초대하고 싶다"고 답했고, 윤보미는 "저희 에이핑크 멤버들이 출연하면 좋겠다"고 했다. 이어 전현무는 "엠넷이 배출한 워너원 친구들을 초대하고 싶다"고 말했고, 박준형은 "티티마, Y2K, 태사자, 스페이스A 등 1세대 아이돌을 초대해서 보고 싶다"고 했다.

전현무와 박준형의 케미스트리도 < TMI NEWS >의 볼거리다. 전현무는 박준형에 대해 "방송을 꽤 했는데 이렇게 자기 원하는 말 다 하고 스트레스 없는 분을 처음봤다"며 "방송에 쓰이든 안 쓰이든 유쾌하게 해주시니까 저도 힘이 나고 게스트도 힘이 난다. 현장의 분위기를 좋게 해주시는 데 탁월한 것 같다"고 말했다. 덧붙여 "요즘에 트렌디한, 요즘 시대에 가장 잘 맞는 방송인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일이라고 느껴지면 너무 힘들잖나. 일할 때 일단 사람들 분위기가 재밌으면 즐겁잖나." (박준형) 

9개의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전현무에게는 에너지 충전법을 물었다.

"집에서 안 나가고 푹 쉬면서 에너지를 충전한다. 그리고 프로그램을 할 때 적당히 영혼 없이 해야 한다. 일일이 다 제작진과 너무 소통을 하면 자아분열이 올지 모른다. 영혼을 살짝 빼서 소통하고 있고, 첫 방송을 모니터하고 시청률 보고 그러고 나서 제작진과 소통하는 스타일이다." (전현무)  

기대하는 시청률을 묻는 질문에는 신유선 PD를 비롯해 전현무, 윤보미, 딘딘은 "1% 정도 나와주면 감사할 것 같다"고 답했다. 전현무는 "만약 1%가 나온다면 공약으로 생방송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딘딘은 "1% 넘기기가 사실 굉장히 힘든데, 새롭게 시작하는 엠넷 < 프로듀스 101 >의 친구들을 완전체로 우리 프로그램에 처음으로 모시는 걸 공약으로 하면 좋겠다"고 했다. 
 

'TMI NEWS' 아이돌 뉴스 책임질게요! 25일 오전 서울 상암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Mnet < TMI NEWS > 제작발표회에서 딘딘, 박준형, 윤보미, 전현무가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TMI NEWS(Thursday Mnet Idol) >는 대한민국 대표 아이돌들의 최근 소식부터 어디서도 공개된 적 없는 정보들을 뉴스와 토크쇼 형식으로 전하는 신규 예능 프로그램이다. 25일 목요일 오후 8시 첫 방송.

▲ 'TMI NEWS' 아이돌 뉴스 책임질게요!< TMI NEWS(Thursday Mnet Idol) >는 대한민국 대표 아이돌들의 최근 소식부터 어디서도 공개된 적 없는 정보들을 뉴스와 토크쇼 형식으로 전하는 신규 예능 프로그램이다. 25일 목요일 오후 8시 첫 방송.ⓒ 이정민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