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은 소속사인 허각, 정은지 선배님과 함께 음악 작업을 해보고 싶습니다." (승식)

에이핑크와 허각이 소속된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에서 야심 차게 선보인 보이그룹 빅톤. 작년 11월 데뷔한 이들은 4개월 만에 2집 미니앨범을 발표하며 본격적인 날갯짓을 시작했다. 2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린 이들의 2집 미니앨범 <레디(READY)>의 발매기념 쇼케이스에 다녀왔다.

남성다운 매력으로 돌아왔다

빅톤 2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브이홀에서 남성그룹 빅톤(한승우, 강승식, 허찬, 임세준, 도한세, 최병찬, 정수빈)의 미니 2집 <레디(Ready)> 발매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빅톤은 이날 오후 6시 2집 앨범을 공개하며,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방송활동에도 돌입한다.

2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브이홀에서 남성그룹 빅톤(한승우, 강승식, 허찬, 임세준, 도한세, 최병찬, 정수빈)의 미니 2집 <레디(Ready)> 발매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두 번째 미니앨범 <레디>는 좀 더 높은 곳으로 올라가자는 저희의 포부를 담은 앨범입니다." (승우)

리더 승우가 앨범 명에 담긴 의미를 설명했다. 그의 말처럼 이제야말로 진정한 '시작점' 앞에 선 기분이다. 데뷔한 지 넉 달. 처음의 어색한 기운도 이제 어느 정도 사라지고, 한층 성숙한 분위기로 돌아왔다. 빅톤이 준비한 이번 타이틀곡 '아이즈 아이즈'(EYEZ EYEZ)는 낮은 톤의 보컬과 칼군무로 남성미를 부각했다. 이런 방식으로 성숙해진 이미지를 표현한 것.

특히 리더 승우는 '아이즈 아이즈'의 콘셉트를 무척 마음에 들어 했다. 승우는 "제가 남자답고 거친 편인데 이 곡이 그런 분위기라서 저와 잘 어울리는 것 같다"고 말했다. 다른 멤버들도 이에 동의했다. 이 곡과 가장 어울리는 멤버를 선정해달라는 MC의 즉흥적 요구에 가장 많은 손가락 투표를 받은 게 승우다.

팀에서 랩을 맡은 한세도 이번 콘셉트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그는 "성숙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는데 이렇게 남자다운 모습으로 돌아와서 좋다"고 소감을 밝혔다. 곁에서 듣고 있던 승식은 "앨범마다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게 저희가 중점을 두는 부분"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팀에서 유일한 고등학생인 막내 수빈도 한마디 거들었다. "성장하면서 동시에 '즐기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이날 쇼케이스에서 빅톤은 총 5곡의 앨범 수록곡 중 3곡을 선보였다. 가장 먼저 꾸민 무대는 '얼타'로, 이 특이한 제목은 '얼타다'는 우리말에서 따온 것이다. 국어사전에 의하면 '얼타다'는 '어떠한 일을 할 때 당연히 해야 하거나 할 수 있는 일을 무엇부터 어떻게 시작해야 할지 몰라 헤매는 사람을 보고 답답해한다'는 뜻이다. 제목에 맞게 어리바리한 캐릭터를 표현한 안무를 보여주며, 타이틀곡과 대비되는 밝은 에너지를 선보였다.

빅톤 2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브이홀에서 남성그룹 빅톤(한승우, 강승식, 허찬, 임세준, 도한세, 최병찬, 정수빈)의 미니 2집 <레디(Ready)> 발매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빅톤은 이날 오후 6시 2집 앨범을 공개하며,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방송활동에도 돌입한다.

리더 승우는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말했다. ⓒ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빅톤 2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브이홀에서 남성그룹 빅톤(한승우, 강승식, 허찬, 임세준, 도한세, 최병찬, 정수빈)의 미니 2집 <레디(Ready)> 발매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빅톤은 이날 오후 6시 2집 앨범을 공개하며,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방송활동에도 돌입한다.

세준은 SBS <정글의 법칙>에 출연하고 싶다고 밝혔다. ⓒ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다음으로 들려준 곡은 앞서 언급한 '아이즈 아이즈'다. 타이틀곡인 이 노래는 곡명에서 힌트를 주었듯 '눈'에 관한 가사를 담고 있다. 핸드폰만 바라보고 있는 여자친구에게 예쁜 눈 좀 보여달라고 부탁하는 가사가 현실적이다. 읊조리는 듯한 낮은 속삭임과 칼군무로 강렬한 분위기를 낸다.

마지막으로 들려준 곡은 차분한 분위기의 '선라이즈'(SUNRISE)이다. 안무 없이 의자에 앉아 어쿠스틱 기타 사운드에 맞춰 노래를 불렀다. 이 곡은 리더 승우가 멤버들과 팬들에게 하고 싶은 이야기를 가사로 담았으며, 한세의 랩 메이킹으로 '빅톤의 마음을 담은' 노래로 완성했다. 언젠가 우리에게 빛나는 순간이 찾아올 거라는 가사가 호소력을 지닌다. 한세는 "요즘 자기 전에 매일 듣는 노래"라며 "편안한 멜로디와 공감할 수 있는 가사로 만들어졌다"고 설명했다.

우리의 '멋짐' 보여드릴 것

빅톤 2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브이홀에서 남성그룹 빅톤(한승우, 강승식, 허찬, 임세준, 도한세, 최병찬, 정수빈)의 미니 2집 <레디(Ready)> 발매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빅톤은 이날 오후 6시 2집 앨범을 공개하며,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방송활동에도 돌입한다.

수빈은 1999년생으로 팀에서 막내다. ⓒ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세준은 "이 자리에 서니 기분이 묘하다"고 말하며 활동을 시작하는 설렘을 드러냈다. 컴백을 위해 연습실에서 오랜 시간을 보내다가 드디어 많은 사람들 앞에 선 기분을 표현했다. 이들은 얼마 전 팬들과 만나는 자리를 가졌다. 승식은 팬 미팅을 회상하며 "100일 초청 이벤트로 팬분들을 만났는데 오랜만에 만난 거라 너무 반가웠다"며 "항상 연습하다가 팬분들을 만나니까 큰 힘을 얻게 되더라"며 감사를 전했다.

신인상 수상을 목표로 열심히 활동하겠다는 신예 보이그룹 빅톤. 끝으로 앞으로의 활동계획과 각오를 물었다. 리더 승우는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했으니 기대해달라"고 했고, 한세는 "2집 때도 팬분들과 많은 추억을 만들어가면 좋겠다"고 말했다. 막내 수빈은 솔직한 마음을 있는 대로 표현했다.

"우리 빅톤이 얼마나 멋진 빅톤인지 많은 분들에게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수빈)

빅톤 2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브이홀에서 남성그룹 빅톤(한승우, 강승식, 허찬, 임세준, 도한세, 최병찬, 정수빈)의 미니 2집 <레디(Ready)> 발매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빅톤은 이날 오후 6시 2집 앨범을 공개하며,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방송활동에도 돌입한다.

칼군무가 인상적인 빅톤의 안무. ⓒ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빅톤 2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브이홀에서 남성그룹 빅톤(한승우, 강승식, 허찬, 임세준, 도한세, 최병찬, 정수빈)의 미니 2집 <레디(Ready)> 발매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빅톤은 이날 오후 6시 2집 앨범을 공개하며,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방송활동에도 돌입한다.

빅톤은 2일 오후 6시, 2집 앨범을 공개했다.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방송활동에도 돌입한다. ⓒ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음악이 주는 기쁨과 쓸쓸함. 그 모든 위안.

2014년 5월 공채 7기로 입사하여 편집부(2014.8), 오마이스타(2015.10), 기동팀(2018.1)을 거쳐 정치부 국회팀(2018.7)에 왔습니다. 정치적으로 공연을 읽고, 문화적으로 사회를 보려 합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