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일 NC 상대로 승리를 거둔 LG, 중심에는 리드오프 박해민이 있었다

28일 NC 상대로 승리를 거둔 LG, 중심에는 리드오프 박해민이 있었다 ⓒ LG트윈스


2019년 8월 28일 kt전, NC의 토종 좌완 에이스 구창모가 마지막으로 패전투수가 되었던 날이다. 이후, 약 3년 동안 구창모의 패전은 보기가 어려웠다. 2020년엔 9승 무패 평균자책점 1.74, 지난 시즌에는 부상으로 아예 뛰지를 못했다.

이번 시즌에도 5경기 4승 무패 평균자책점 0.31의 언터처블 성적을 기록 중이다. 5경기 중 무실점 경기가 4번이나 있을 정도로 그에게 패전의 멍에를 주는 것은 쉽지 않아 보였다. 그러나 지난 28일 6월 승률(0.714) 1위의 LG가 10안타 4사사구로 5점을 뽑아낸 타선의 힘으로 구창모에게 패전의 쓴맛을 맛보게 했다. NC의 실책 1개도 한몫을 했다.

중심에는 리드오프 박해민이 있었다. 부동의 리드오프였던 홍창기가 부상으로 빠지면서 이를 박해민이 대신 맡았다. 경기 전까지 이번 시즌 박해민의 리드오프 성적은 79타수 13안타 5타점 13득점 14사사구 5도루 타율 0.165 OPS 0.506(출루율 0.290+장타율 0.215)로 좋지 않았다. 더군다나 통산 구창모 상대로 28타수 6안타 1타점 4득점 4볼넷 4도루 타율 0.214 OPS 0.563(출루율 0.313+장타율 0.250)로 약했었다.

이번에는 달랐다. 4타수 3안타 3득점 1볼넷 1도루로 물오른 타격감을 보여줬다. 특히 구창모 상대로 3타수 2안타 1득점을 기록하며 리드오프로서 자기 역할을 수행했다. 이외에도 이재원의 투런홈런 등 LG 타선이 적극적으로 구창모를 공략하는데 성공하며 3연승에 성공했다.

마운드에서는 선발 켈리가 6이닝 2피안타 2사사구 6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하면서 8경기 연속 QS와 더불어 선발 7연승까지 성공했다. 불펜 역시 3명이 나와 3이닝을 무실점으로 깔끔하게 막았다.
 
 LG가 공략해야 할 NC 선발 루친스키, 이번 시즌 LG 상대로 성적이 좋았다

LG가 공략해야 할 NC 선발 루친스키, 이번 시즌 LG 상대로 성적이 좋았다 ⓒ NC다이노스


전날 우천으로 하루 휴식을 취한 LG는 4연승에 다시 도전하다. 원래대로라면 NC 이재학이 선발로 나와야 한다. 그러나 우천으로 선발 로테이션이 한 칸씩 미뤄졌고, NC가 현재 4연패 중이다.

여기서 NC는 선발로 이재학이 아닌 루친스키를 내는 초강수를 뒀다. 이번 시즌 LG 상대로 루친스키가 이재학보다 강하기도 했고, 연패로 인해 좋지 않은 흐름을 끊으려고 하는 NC의 선택이 보였다.

이번 시즌 15경기 5승 5패 평균자책점 2.46 출루허용률 0.96을 기록 중인 루친스키다. 최근 등판이었던 24일 SSG전 4이닝 8실점으로 무너지면서 패전의 쓴맛을 봤다. 이번 시즌 처음으로 5이닝 소화에 실패했다. 개인 통산 1경기 최다 피안타(11개) 타이였고, 이중 홈런은 3개로 개인 통산 1경기 최다 홈런이라는 불명예를 떠안았다. 루친스키 역시 좋은 흐름은 아니었다.

그러나 이번 시즌 LG 상대로 2경기 1승 1패 평균자책점 2.77 출루허용률 0.92로 강했다. 피안타율과 피OPS도 각각 0.204, 0.541로 낮은 수치다. 더군다나 잠실에서도 1경기 나와 7이닝 무실점으로 승리를 챙긴 좋은 기억이 있다. 

이번 시즌 팀 타율 1위가 LG(0.268)다. 타자 WAR(승리 기여도)과 wRC+(조정 득점 창출력)도 각각 15.41, 113.5로 KIA(WAR 15.87, wRC+ 115.9) 다음으로 높다. 6월 타격 성적도 마찬가지다. 팀 타율 0.275로 1위, OPS도 0.763로 1위다. 타선의 활약이 중요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김현수는 이번 시즌 루친스키 상대로 6타수 4안타(1홈런) 3타점 2득점으로 극강이었다. 6월 들어 타격이 주춤하지만, 루친스키에게 강했던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

그러나 기상청에 의하면, 오늘도 잠실구장에는 우천 소식이 있다. 하루 종일 내릴 예정이어서 경기 개시 여부가 불투명한 상태다. 이번 시즌 팀 타율 1위의 LG, NC의 외국인 에이스 루친스키를 꺾고 4연승에 성공할 수 있을까.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덧붙이는 글 세부 데이터 자료 : STATIZ(스탯티즈), KBO 기록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KBO리그 기사 및 칼럼 연습 중 / 포털에 올라온 중첩된 기사는 웬만하면 쓰지 않음 / 데이터를 토대로 한 유익한 글 쓰기 / 프로가 아니어서 미흡한 점이 많지만, 배워가며 발전하겠습니다. 악플이 아닌 이상 쓴 소리도 달게 받겠습니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