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충우돌 미스터리 코믹 수사극이 안방극장을 찾는다. 서인국, 오연서 주연의 <미남당>이 바로 그 주인공.

27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미남당>의 제작발표회가 같은 날 오후 진행된 가운데, 이 자리에는 고재현 감독과 배우 서인국, 오연서, 곽시양, 강미나, 권수현이 참석했다. 

전직 프로파일러 출신의 박수무당 이야기
 
 KBS2 새 월화드라마 <미남당> 제작발표회

KBS2 새 월화드라마 <미남당> 제작발표회 ⓒ KBS2


<미남당>은 전직 프로파일러이자 현직 박수무당인 남한준(서인국 분)의 활약을 그린 좌충우돌 유쾌한 수사극이다. 카카오 페이지 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한 <미남당-사건수첩>을 원작으로 하는 드라마다.

고재현 감독은 원작보다 드라마에서 서사가 더 강하게 두드러진다고 설명하며 "원작에서는 볼 수 없었던 캐릭터도 드라마에 등장한다. 캐릭터들의 케미스트리가 정말 좋다"라고 했다. 이어 "전직 프로파일러 출신이 박수무당으로 등장하는 콘셉트의 작품은 아직 없었던 걸로 알고 있다. 이 점이 가장 차별화된 요소라고 자신한다"라고 덧붙였다. 

중심에서 극을 이끄는 프로파일러 출신 박수무당 남한준 역은 배우 서인국이 맡았다. 그가 연기하는 남한준은 화려한 언변과 프로페셔널한 정신으로 고객의 필요를 능숙하게 파악해 문제를 해결하는 능력 있는 무당이다. 하지만 진짜 무당은 아니다. 서인국은 자신이 맡은 인물에 관해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무당으로 변장한 캐릭터"라고 귀띔했다. 
 
 KBS2 새 월화드라마 <미남당> 제작발표회

KBS2 새 월화드라마 <미남당> 제작발표회 ⓒ KBS2


대본을 보면서 '남한준은 나다' 싶었다는 서인국은 "남한준을 서인국 화해서 표현하고 싶다는 욕심이 컸다"라고 밝혔다. 프로파일러라는 전직을 가진 이가 무당을 한다는 설정이 특히나 매력적이었다는 설명도 이어졌다. 서인국은 "지금 하지 않으면 다시는 못 만날 캐릭터라는 생각이 들어서 무조건 해야겠다 싶었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서인국과 연기호흡을 맞추게 된 오연서는 예리한 분석력으로 '한귀(寒鬼)'라는 별명을 얻은 강력반 형사 팀장 한재희 역을 맡았다. 오연서는 이 작품을 선택한 계기를 묻는 질문에 "서인국씨가 한다고 해서 선택했다. 캐릭터와 너무 잘 어울리더라"라고 답했다. 이어 "제가 맡은 재희라는 역할 역시 굉장히 멋있다. 정의롭고 솔직해서 실제로 닮고 싶다는 생각이 들더라. 멋진 모습을 연기하면서 대리만족 같은 걸 느꼈다"라고 밝혔다. 

배우들의 유쾌한 도전
 
 KBS2 새 월화드라마 <미남당> 제작발표회

KBS2 새 월화드라마 <미남당> 제작발표회 ⓒ KBS2


서인국, 오연서 외에도 많은 배우들이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다. 공수철 역의 배우 곽시양은 낮에는 미남당 카페의 바리스타로, 밤에는 강력반 형사로 변신해 범인을 잡는다. 곽시양은 "아마 다들 '곽시양이 이걸 한다고?'라며 많이 놀라실 것 같다"라고 말하며 "대본을 보면서 저 역시도 '내가 이걸 해도 돼?'라고 생각했다"라고 밝혔다. 

"저에게는 도전적인 캐릭터다. <미남당>으로 많은 분들에게 편안한 이미지로 다가가는 계기가 되지 않을까 기대한다. 내가 이걸 해도 되나 싶었지만 한편으로는 잘 할 수 있을 것 같다는 자신감도 있었다." (곽시양)

강미나는 남한준의 여동생 남혜준 역을 맡았다. 국정원 천재 해커 출신으로 '돌아이' 계의 전설이라 불린다. 강미나는 "남혜준은 남의 시선을 신경 쓰지 않는 당돌하고 거침없는 캐릭터"라고 본인의 역할을 소개하며 "오빠들에게 너무 막 대하는 것 아닌가 싶지만 알고 보면 속이 깊고 따뜻한 인물"이라고 덧붙였다. 

"저 역시 <미남당>은 큰 도전이었다. 대사에 욕설도 포함돼 있고 거침없는 캐릭터라 내가 잘 할 수 있을지 걱정이 됐다. 열심히 촬영에 임하고 있다." (강미나)

엄친아 검사 차도원 역은 배우 권수현이 맡았다. 공부에서부터 외모, 예체능까지 뭐 하나 빠지지 않는 캐릭터다. 권수현은 자신이 연기하는 인물에 관해 "검사답게 냉철하고 전문가적이지만 때로는 허당미를 보이기도 한다"라며 "그동안 검사 역할을 많이 했는데 이번에는 진중한 모습보다 빈틈 많고 귀여운 모습을 더 많이 보여드리려 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끝으로, 기대하는 시청률을 묻는 질문에 서인국은 "최고 시청률 28%를 목표로 하겠다"라고 밝혔다가 깜짝 놀라는 주변 배우들의 반응에 급히 18%로 변경했다.
 
 KBS2 새 월화드라마 <미남당> 제작발표회

KBS2 새 월화드라마 <미남당> 제작발표회 ⓒ KBS2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음악이 주는 기쁨과 쓸쓸함. 그 모든 위안.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