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의 멤버 송민호가 솔로 3집 앨범으로 돌아왔다. 팀 활동과 동시에 솔로로서도 꾸준히 활동을 이어가며 자신만의 음악세계를 구축하고 있는 것. 그는 "벌써 3집 정규 앨범이라는 게 와 닿지는 않은데, 명예롭고 기분 좋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7일 오전 송민호의 솔로 정규 3집 < "TO INFINITY."(투 인피니티) >의 발매를 기념한 온라인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무한한 공간 저 너머로
 
송민호, 3rd 앨범 "TO INFINITY." 위너 송민호가 7일 오전 세 번째 정규 앨범 <"TO INFINITY."> 발표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사진은 PR이미지. 송민호는 이번 앨범에서 현대 감성으로 재해석된 카우보이인 '디지털 건 맨(DIGITAL GUN MAN)' 캐릭터를 내세우며 전형적인 틀을 파괴한, 평범하지 않은 콘셉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 송민호, 3rd 앨범 "TO INFINITY." 위너 송민호가 7일 오전 세 번째 정규 앨범 <"TO INFINITY."> 발표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사진은 PR이미지. 송민호는 이번 앨범에서 현대 감성으로 재해석된 카우보이인 '디지털 건 맨(DIGITAL GUN MAN)' 캐릭터를 내세우며 전형적인 틀을 파괴한, 평범하지 않은 콘셉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 YG엔터테인먼트

 
신보 <투 인피니티>는 전작인 <테이크> 앨범 이후 송민호가 1년 조금 넘게 작업한 결과물이다. JTBC <싱어게인3> 심사위원, Mnet <쇼미더머니10> 프로듀서로 활약하며 앨범을 동시에 준비한 그는 "쉬지 않고 작업했다"라며 "몸이 두 개면 얼마나 좋을까 라는 생각을 자주 했다. 쌍둥이 형제가 있다면 '오늘은 네가 나가, 나는 좀 쉴게' 하는 상상을 정말 많이 했다"라고 말했다. 그만큼 바쁘고 힘든 가운데서 힘을 내서 만든 신보다. 

"역시나 장르에 구애받지 않고 작업한 앨범이다. 실험적인 곡, 대중적인 곡, 섹시한 곡 등 다채롭게 구성했다. 앨범명 '투 인피니티'는 영화 <토이스토리>의 버즈의 대사에서 따왔다. '투 인피티니 앤 비욘드'라는, 무한한 공간 저 너머로 라는 유명한 대사에서 착안한 것이다."

송민호는 덧붙여 "평범한 존재가 무한함을 꿈꾸는 모습이 인상적으로 다가왔다. 뒤의 문구 '앤 비욘드'는 앨범명에서 빠져있는데, 그 단어는 우리 팬들이 채워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가 이번 앨범을 통해 보여주고자 하는 자신의 모습 또한 앨범명과 상통한다. 자유로운 송민호의 모습 그대로를 표현했던 전작들에서 한 단계 나아가 한계 없는 무한의 느낌의 송민호를 보여드리고자 했다고 그는 설명했다. 

타이틀곡 '탕!♡(TANG!♡)'
 
송민호, 독특한 디지털 건 맨! 위너 송민호가 7일 오전 비대면으로 열린 세 번째 정규 앨범 <"TO INFINITY."> 발표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송민호는 이번 앨범에서 현대 감성으로 재해석된 카우보이인 '디지털 건 맨(DIGITAL GUN MAN)' 캐릭터를 내세우며 전형적인 틀을 파괴한, 평범하지 않은 콘셉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타이틀곡 '탕!♡ (TANG!♡)'은 사랑을 얻기 위해서라면 어떠한 대가라도 기꺼이 치르겠다는 가사를 담고 있다.

▲ 송민호, 독특한 디지털 건 맨! ⓒ YG엔터테인먼트

 
신보의 타이틀곡은 '탕!♡(TANG!♡)'이다. 스토리텔링 형식의 노래로, 한 남자가 좋아하는 여성의 사랑을 얻기 위해서 최선을 다해 열정적으로 분투하지만 그 방식이 너무 서툴러서 안타까운 그런 이야기다. '사랑을 얻기 위해서라면 어떠한 대가라도 기꺼이 치르겠다'라는 가사가 주제를 함축하고 있다. 노래 중간에 송민호의 쏟아내는 듯한 랩이 인상적이다.  

송민호는 "서툴고 열정적인 사랑꾼의 이야기를 풀었는데, 너무 무겁게 가고 싶지 않아서 경쾌하고 밝게 표현해봤다"라고 소개하며 특이한 제목 형태에 대해서도 말했다. 느낌표(!)와 하트 이모티콘(♡)이 눈길을 사로잡는 제목을 설명하며 "앨범 콘셉트 자체가 '시티 카우보이'고 디지털 건맨 캐릭터라서 일부러 디지털 이모티콘을 추가했다"라며 "사랑의 총알을 쏘는 그런 의미를 재밌게 표현해봤다"라고 말했다. 

이번 정규앨범엔 총 10곡이 수록됐으며 개코, 릴보이, sogumm(소금), 선우정아, 아이콘 바비가 피처링으로 참여해 다양한 스타일을 선보인다. 특히, 소금이 참여한 'ㅊ취햇'에는 비하인드 스토리가 있는데, 소금이 피처링 가이드를 녹음하다가 노래가 너무 슬프다며 송민호에게 연락을 했는데, 아니나 다를까 송민호가 가이드를 받아 들어보니 소금의 울음소리가 섞여 있었던 것. 이에 송민호는 그 울음소리를 그대로 살려서 곡을 완성했다고 덧붙였다. 

"'ㅊ취햇'이란 제목은 일부러 오타인 것처럼 짓고 싶어서 그렇게 했다. 곡에 담긴 메시지를 제목에서부터 표현하고 싶었다." 

"노래 좋다는 말 듣고 싶어"
 
송민호, 3rd 앨범 "TO INFINITY." 위너 송민호가 7일 오전 세 번째 정규 앨범 <"TO INFINITY."> 발표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사진은 PR이미지. 송민호는 이번 앨범에서 현대 감성으로 재해석된 카우보이인 '디지털 건 맨(DIGITAL GUN MAN)' 캐릭터를 내세우며 전형적인 틀을 파괴한, 평범하지 않은 콘셉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 송민호, 3rd 앨범 "TO INFINITY." ⓒ YG엔터테인먼트


송민호는 이번 새 앨범 활동을 통해 대중으로부터 어떤 피드백을 받고 싶을까. 이 질문에 그는 "거창한 평가보다는 그냥 '노래 좋다, 앨범 좋다'는 말이 가장 듣고 싶다"라고 답하며 "그 말만큼 좋은 게 사실 없는 것 같다. 덧붙여, 송민호의 음악적 색깔이 내 취향에 맞으신다면 송민호의 다음 음악, 다음 행보도 기대된다는 말 또한 들을 수 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모든 앨범이 소중하지만 이번 앨범은 특히 제게 소중한 것 같다. 전보다 직접 참여를 많이 했고, 비트제작부터 전체적 프로듀싱까지, 여러 시도를 재미있게 하면서 작업한 만큼 사랑스러운 앨범이다."

끝으로 그에게 <쇼미더머니10> 출연 소감에 대해서도 물었다. 이에 송민호는 "너무도 절실한 친구들을 보면서, 저도 6년 전에 <쇼미더머니4>에 참가자로서 나갔었지만, 지금의 저 자신을 다시 돌아보게 되더라. 과연 나는 지금 그때처럼 혹은 저 참가자들처럼 저런 절실함과 뜨거운 에너지가 있는지 되돌아보게 되더라"라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음악이 주는 기쁨과 쓸쓸함. 그 모든 위안.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