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가 1년 2개월 만에 컴백했다. 지난해 컴백을 계획했지만 미주신경성 실신 등 건강 관련 이슈로 일정이 연기된 바 있다. 그런 만큼 무대를 향한 그의 갈망은 더욱 커진 듯했다. 

28일 오후 현아의 일곱 번째 미니앨범 < I'm Not Cool(아임 낫 쿨) >의 발매기념 기자간담회가 온라인으로 열렸다.

타이틀곡 'I'm Not Cool'... 싸이 프로듀싱 참여
 
뱀이 된 현아, "내가 나답게!" 현아 가수의 7번째 미니앨범 'I’m Not Cool(암 낫 쿨)' 티저.

▲ 뱀이 된 현아, "내가 나답게!" 현아 가수의 7번째 미니앨범 'I’m Not Cool(암 낫 쿨)' 티저. ⓒ 피네이션(P NATION)

 
"1년 2개월 동안 하루하루가 1년 같았다"는 현아는 근황을 전하며 "빨리 무대에 서야겠다는 마음으로 준비했다"고 말했다. 이어 현아는 "무대에 당장 빨리 서지 않으면 미쳐버리겠더라"고 털어놓으며 컴백을 얼마나 고대했는지 밝히기도 했다.

< I'm Not Cool >은 현아의 솔직한 모습을 담은 앨범으로, 타이틀곡은 앨범명과 동일한 'I'm Not Cool'이다. 이 곡은 현아의 소속사인 피네이션의 수장이자 가수인 싸이가 프로듀싱에 참여하고, 연인인 가수 던(DAWN)이 현아와 함께 작사한 노래다. 무대 위에서 쿨해 보이지만 "사실 나는 쿨하지 않아"라고 말하는 현아의 진짜 모습이 담겼다.

현아는 타이틀곡을 보다 자세히 소개하며 "무대에 오르기까지 많은 사람들의 도움을 받기 때문에 나는 완벽하게 보여야한다. 하지만 무대 위에서 멋있어 보이는 내 모습이 쿨하면서도 실제로는 쿨하지 못하게 느껴질 때가 있다"고 설명했다. 

"작사를 하면서 뱀이 떠올랐고, 가사를 뱀과 연관시키려고 했다. 내 심경을 그대로 가사로 표현하려고 해봤다. '나보다 더 독한 건 없어'라는 구절을 가장 좋아하는데, 실제로 나는 독하지 못해서 스스로를 채찍질하는 편이기 때문이다." 

안무로써도 뱀을 표현하고 싶어서 살모사처럼 몸을 빠르게 터는 안무를 준비했다는 현아. 그는 유명 안무가 리에 하타(Rie Hata)와의 협업으로 퍼포먼스를 완성했고, 또한 뮤직비디오에 대해선 "현아가 작정하고 꾸미면 어떻게 되는지를 보게 될 것"이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던 덕분에 좋은 노래 수록해"
 
현아, 솔직한 감정 현아 가수가 28일 오후 비대면으로 열린 7번째 미니앨범 < I’m Not Cool(암 낫 쿨) >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타이틀곡 'I’m Not Cool(암 낫 쿨)'을 소개하고 있다. 타이틀곡 'I’m Not Cool(암 낫 쿨)'은 무대 위에서 쿨해 보이지만 '사실 나는 쿨하지 않아'를 외치는 현아의 진짜 이야기를 담은 곡으로 싸이, 현아, 던(DAWN)이 작사에 참여했다.

▲ 현아, 솔직한 감정 현아 가수가 28일 오후 비대면으로 열린 7번째 미니앨범 < I’m Not Cool(암 낫 쿨) >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타이틀곡 'I’m Not Cool(암 낫 쿨)'을 소개하고 있다. 타이틀곡 'I’m Not Cool(암 낫 쿨)'은 무대 위에서 쿨해 보이지만 '사실 나는 쿨하지 않아'를 외치는 현아의 진짜 이야기를 담은 곡으로 싸이, 현아, 던(DAWN)이 작사에 참여했다. ⓒ 피네이션(P NATION)

 
현아, 살모사로 변신 현아 가수가 28일 오후 비대면으로 열린 7번째 미니앨범 < I’m Not Cool(암 낫 쿨) >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타이틀곡 'I’m Not Cool(암 낫 쿨)'을 소개하고 있다. 타이틀곡 'I’m Not Cool(암 낫 쿨)'은 무대 위에서 쿨해 보이지만 '사실 나는 쿨하지 않아'를 외치는 현아의 진짜 이야기를 담은 곡으로 싸이, 현아, 던(DAWN)이 작사에 참여했다.

▲ 현아, 살모사로 변신 ⓒ 피네이션(P NATION)

 
타이틀곡 외에도 앨범에는 현아가 직접 작사에 참여한 '굿 걸(GOOD GIRL)', 화려함 뒤의 외로운 감정을 표현한 '쇼윈도(Show Window)', 연인 던(DAWN)이 작사·작곡·피처링에 참여한 '파티, 필, 러브(Party, Feel, Love)' 등 총 다섯 곡이 수록됐다. 

원래는 'GOOD GIRL'로 컴백을 하려고 했다며 비화를 밝힌 현아는 이 곡에 대해 "자존감을 끌어올리는 노래"라고 소개했다. 또한 연인 던과의 곡 작업에 대해 묻는 질문에는 "타이틀곡뿐 아니라 수록곡에도 함께 해줘서 고맙다"며 "던 덕분에 좋은 노래를 수록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제 휴대폰 메모장에 있는 이야기들이 이번 앨범에 담겼다. 현아의 비밀 일기장을 접하는 듯한 느낌을 받으시길 바랐다.

저는 도전에 대한 거부감이 없는 편인데, 이번에도 새로운 것에 도전해서 기뻤다. 한 번 했던 것은 절대 또 안 한다. 매번 새롭고 싶다. 무대에서만큼은 나쁜 아이였으면 한다." 

 
현아,  무대에서만큼은 나쁜 아이 현아 가수의 7번째 미니앨범 'I’m Not Cool(암 낫 쿨)' 티저.

▲ 현아, 무대에서만큼은 나쁜 아이 현아 가수의 7번째 미니앨범 'I’m Not Cool(암 낫 쿨)' 티저. ⓒ 피네이션(P NATION)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음악이 주는 기쁨과 쓸쓸함. 그 모든 위안.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