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부진으로 인해 마무리에서 낙마한 kt 이대은

5월 부진으로 인해 마무리에서 낙마한 kt 이대은 ⓒ kt위즈

 
2020 KBO리그에서 '막내 구단' kt 위즈가 돌풍의 핵으로 떠오르고 있다. kt는 21일 현재 1위 NC 다이노스를 3.5경기 차로 뒤쫓으며 3위까지 올라왔다. 9월에 14승 4패 승률 0.778로 월간 승률 1위를 질주한 덕분이다. kt의 선전으로 인해 KBO리그의 시즌 후반 순위 싸움은 유례없이 치열해 흥미를 더하고 있다. 

2015년 이후 1군 리그에 참가한 kt는 지난해까지 포스트시즌에 진출하지 못했다. 2015년부터 2017년까지는 3년 연속 최하위였고 2018년에 9위로 처음으로 최하위를 모면했다. 지난해는 시즌 막판까지 NC와 5위 자리를 놓고 다퉜지만 아쉽게도 6위로 시즌을 마감했다. 

kt의 불펜은 9월에 평균자책점 3.84로 4위, 피OPS(피출루율 + 피장타율) 0.709 5위로 리그 중위권이다. kt가 상승세를 이어가며 선두 경쟁에 뛰어들기 위해서는 불펜이 보다 힘을 내야 한다. 

▲ kt 이대은의 KBO리그 통산 기록
 
 kt 이대은의 KBO리그 통산 기록 (출처: 야구기록실 KBReport.com)

kt 이대은의 KBO리그 통산 기록 (출처: 야구기록실 KBReport.com) ⓒ 케이비리포트

 
kt가 기대하는 불펜의 지원군은 이대은이다. 그는 마이너리그와 일본 프로야구를 거친 뒤 지난해 2차 1라운드 1순위로 kt의 지명을 받았다. 돌고 돌아 경찰청에서 병역을 마치고 KBO리그에 데뷔한 그는 '풍운아'로 불렸다. 

시즌 초반에는 선발 투수를 맡았으나 부진에 빠져 6월부터는 마무리로 전환되어 안착했다. 그가 뒷문을 지킨 덕분에 kt는 창단 후 처음으로 가을야구 티켓을 놓고 시즌 막판까지 경쟁하는 소중한 경험을 얻었다. 지난해 순위 싸움의 중압감을 한 번 겪어봤기에 올해 kt가 상위권 경쟁에 뛰어들었다는 분석도 있다. 

2019년 이대은은 4승 2패 17세이브 평균자책점 4.08 피OPS 0.752의 성적표를 받아들었다. 대체선수대비 승리기여도를 나타내는 WAR(케이비리포트 기준)은 0.18이었다.

지난해 시즌 도중 마무리의 중책을 맡았던 이대은은 올해는 개막부터 맡게 되었다. 풀 타임 마무리로서 좋은 성적이 전망되었던 것은 물론이다. 하지만 5월에 8경기에 등판해 승리 없이 3패 1세이브 평균자책점 10.13 피OPS 1.053으로 크게 부진했다. 5월 23일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된 그는 무려 105일간 2군에 머물렀다. 

퓨처스리그에서도 이대은의 성적은 두드러지지 않았다. 15경기에서 1승 1패 1세이브 1홀드를 기록하는 동안 평균자책점 5.19에 그쳤다. 하지만 8월 23일 삼성전부터 6경기 연속 무실점 행진에 성공한 그는 9월 5일 1군에 복귀했다. 

1군 복귀 뒤 이대은은 5경기에서 승리 없이 1패 평균자책점 5.40 피OPS 0.736으로 여전히 불안하다. 그러나 최근 2경기에는 각각 1.1이닝을 던지며 1피안타 무사사구 무실점으로 부활의 가능성을 엿보이고 있다. 

올해 이대은의 시즌 기록은 13경기에서 승리 없이 4패 1세이브 평균자책점 8.31 피OPS 0.944다. WAR은 –0.39로 음수다. 
 
 패스트볼 구속 회복 여부가 주목되는 이대은

패스트볼 구속 회복 여부가 주목되는 이대은 ⓒ kt위즈

 
이대은이 부진한 이유로는 패스트볼 구속의 저하가 꼽힌다. 지난해 144.5km/h였던 패스트볼 평균 구속이 올해는 142.9km/h로 내려앉아 경쟁력이 떨어졌다. 남은 기간 패스트볼의 구속 회복에 부활 여부가 달렸다는 시각이 지배적이다. 1989년 3월생으로 만 31세인 그가 벌써부터 구속이 떨어질 나이는 아니라는 것이다. 

일각에서는 kt가 상승세를 이어간다면 단순히 첫 포스트시즌 진출에 만족하는 것이 아니라 1위 및 한국시리즈 직행까지 바라볼 수 있다는 낙관론을 펼치고 있다. 이대은이 극적으로 부활해 kt의 상승세에 방점을 찍을지 주목된다. 

[관련 기사] 소형준과 최원준, 후반기 최고 에이스는 누가 될까?

[기록 참조: 야구기록실 KBReport.com(케이비리포트), KBO기록실, STATIZ]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덧붙이는 글 (글: 이용선 /감수: 김정학 기자) 기사 문의 및 스포츠 필진·웹툰작가 지원하기[ kbr@kbreport.com ]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대중문화/스포츠 컨텐츠 공작소 www.kbreport.com (케이비리포트)입니다. 필진 및 웹툰작가 지원하기[kbr@kbreport.com]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