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인디'는 언더그라운드에서 활동하는 인디 아티스트들을 소개하고, 그들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을 환기하여 인디·언더 문화를 널리 알리기 위한 연재 시리즈입니다. '인사이드인디'를 통해 많은 아티스트의 좋은 음악을 독자분들께서 알아주셨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이 기사가 인디·언더 문화가 활성화되는 데 조금이라도 기여할 수 있기를 간절히 기원합니다. - 기자말

래퍼 로빅 래퍼 로빅은 데뷔 앨범 이후에 긴 공백기 이후 다시한번 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 래퍼 로빅 래퍼 로빅은 데뷔 앨범 이후에 긴 공백기 이후 다시한번 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 로빅


어린 나이에 급부상하는 래퍼들이 최근 정말 많아지고 있다. 이번에 소개할 래퍼 역시 어렸을 적부터 실력을 탄탄히 쌓아와, 최근 왕성한 활동을 하는 래퍼 '로빅'이다.

로빅은 지난 2014년 3월 20일 <신호바뀐 길>로 데뷔한 이후 힙합 크루 '데피니션'을 거쳐 현재는 래퍼 '뮤진'과 함께 음악을 하고 있다.

지난 2015년 12월 28일, 로빅이 거주하는 서울 중랑구 중랑역 부근 카페에서 그를 만나 이야기를 나눌 수 있었다. 아래 본문은 그와 나눈 일문일답의 요지이다.

- 안녕하세요. '인사이드인디' 구독자 여러분들에게 인사 말씀 부탁합니다.
"네, 안녕하세요! 최근 '이 밤(The night)'이라는 신곡을 공개 후, 많은 솔로들에 치명타를 안겨, 밤길 조심히 다니고 있는 로빅입니다."

- 예명으로 사용 중인 로빅이 무슨 의미인지 많은 분이 궁금해할 것 같습니다. 어떤 의미로 만들게 된 예명인가요?
"사실 본래 활동명은 'RB'였답니다. 외국인인 알리씨가 제 이름 한자 뜻인 '빛을 베풀어라' 를 본떠서 이니셜로 만들어 주셨는데, 제 마음대로 약간의 개성도 넣었지요! 그분은 2012년에 청계천에서 길거리 음악을 즐기고는 하셨는데, 지금은 어디에서 멋진 음악을 들려주고 있을지 궁금하네요."

- 최근 1개월 또는 2개월 마다 싱글을 계속 발매 중인데, 특별한 의미를 가지고 매달 발매를 하는 건가요?
"음…. 사실 제가 좀 평소에 거친 스타일이라서 제 주위 지인들께도 말씀드리기 어려웠던 게 있습니다. 혼자만 알고 있던 내용이지만, 직접 물으시니 말씀드릴게요!

제게 가장 소중한 분이신 아버지께서 2015년 초여름부터 스트리밍 애플리케이션을 사용하세요. 그때부터 제 음악을 자주 듣고 싶어하셨어요. 그땐 싱글과 미니앨범을 합해 4개의 곡이 전부였지요. 3개의 트로트 곡이랑 제 노래만 들으시더라고요. 딱 7곡. 그래서 의미 있는 계획을 잡게 됐어요. 아버지께서 들으실 신곡 3개를 목표로 삼았는데, 이를 이루고 나서 아버지랑 골뱅이에 막걸리 한 잔 달게 나눴답니다!"

로빅의 부활을 알린 싱글 <멀미 날거 같애>

로빅 싱글 <멀미날거같애> 재킷 사진 로빅은 작년 9월 22일 싱글 <멀미날거같애>를 필두로 자신의 부활을 알렸다.

▲ 로빅 싱글 <멀미날거같애> 재킷 사진 로빅은 작년 9월 22일 싱글 <멀미날거같애>를 필두로 자신의 부활을 알렸다. ⓒ 로빅


- 지난 2015년 9월에 발매한 <멀미날거같애>는 조금은 특이한 제목을 가지고 있습니다. 어떤 메시지를 담은 곡인가요?
"하하. 원래 이 곡은 '19금'곡이었어요. 가사가 굉장히…. 음…. 아무튼…. 부끄럽네요…. 주제를 좀 바꿔봤어요. '그녀의 뒤태는 언제 봐도 섹시하다'가 주제고, 이를 그대로 가사에 담아냈답니다. 애정 넘치는 느낌과 조금 야~한 느낌을 섞어서 대중적 이미지로 만들어봤어요."

- 최근 래퍼 '뮤진'과 많은 활동을 함께하고 있는데, 힙합 크루 데피니션 때 함께하던 뮤진과 지금의 뮤진은 어떤 점이 다른가요?
"일단 정말 지훈이에게 고맙다고 말해주고 싶어요. 제가 이렇게 점점 발전하게 된 계기가 이 친구 덕분이라고 생각해요. 데피니션 크루에서 뛰어다니던 뮤진은 크루원들에게, 저에게 많은 영향을 줬어요. 엄청난 활동량. 쉼 없는 작업량이 아주 대단했어요. 그런 점에서 되게 여러 경험도 주었고, 무엇보다 지도자로서 책임감과 리더십이 굉장했답니다.

최근에 뮤진은 제 소중한 친구가 되어있어요. 좋은 일이든 안 좋은 일이든 함께 나누고 함께 풀어가지요. 활동량은 전보다 더 많아졌지만 요즘 들어 예전 곡들을 우려먹는 것 같더라고요. 이놈…. (웃음) 이번 연도에는 정말 그에게 많은 일이 있었고, 갈등도 많아서 꽤 힘들어했지만 내색하지 않고 팬들과 우리를 즐겁게 해준답니다. 아직도 이 친구에게 배울 게 많아요. 동갑이지만 정말 대단한 녀석이라 생각해요!"

래퍼 로빅이 아버지를 위해 제작한 싱글 <짚 앞>과 <이 밤(The Night)>

래퍼 로빅 싱글 <이 밤> 재킷사진 래퍼 로빅은 <멀미날거같애> 이후로 꾸준하게 음반활동을 하면서 최근에는 <이 밤> 이라는 싱글을 발매하였다.

▲ 래퍼 로빅 싱글 <이 밤> 재킷사진 래퍼 로빅은 <멀미날거같애> 이후로 꾸준하게 음반활동을 하면서 최근에는 <이 밤> 이라는 싱글을 발매하였다. ⓒ 로빅


- <집 앞>, <이 밤(The Night)>을 연이어 발매했는데 2개의 곡도 추가로 소개해주세요.
"우선 '집 앞'은 곧 개설될 저희 레이블 메인프로듀서 '이모티콘'이 만든 곡이에요! 작업하다가 갑자기 '필'이라며 2시간 만에 완성한 곡이었지요! 물론 가사 작업은 오래 걸렸지만 이 곡을 낸 후 이코니가 너무 자랑스러웠어요! 주제는 '츤데레' 스타일인 남자가 여자와 헤어진 후 다시 잡고 늘어지는 내용이랍니다. 좀 엉뚱하지요! 곡도 엉뚱하지요! 그게 매력이에요! (웃음) 죄송합니다.

그리고 '이 밤(The Night)'은 제 첫 데뷔작과 미니앨범을 도와준 '하얀잠맘보'가 만든 곡입니다! 주제가 좀 많이 슬퍼요. '이별을 앞두고 마지막 하루를 지내는 연인의 애절한 이야기'랍니다. '가사가 굉장히 좋다', '중반부쯤 울컥하더니, 후반부엔 눈물이 나더라' 등의 평을 많이 들었답니다. 기분은 좋았지만 솔로 분께 다시 한 번 죄송합니다. 나 미워하지 마요."

- 작년 12월에 발매한 EP 앨범 < Fall In Love(폴 인 러브) >는 SNS상에서 개인적으로 아쉬움을 나타냈던 앨범인데, 어떤 점이 아쉬워서 그렇게 말한 건가요?
"일단 엔지니어분의 실수가 가장 컸지만, 저의 경솔함도 문제가 있었답니다. 반성을 되게 많이 했고, 유통사와 계약이 끝나면 기존의 EP 세 곡을 내리고 재정비할 계획이랍니다.

기대 많이 해주신 팬분께 너무 죄송한 마음이 컸어요. 잠도 잘 못 자고 스트레스 참 많이 받았답니다. 그래도, 하나의 경험이 되었고, 저 자신을 어느 정도 보완하고 바뀌게 해준 계기가 되었던 것 같아요."

래퍼 뮤진과 행복한 나날들을 보내고 있습니다

래퍼 로빅 래퍼 로빅은 래퍼 뮤진을 만나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고 그로 인해서 많은 행사와 음반활동을 하고 있다.

▲ 래퍼 로빅 래퍼 로빅은 래퍼 뮤진을 만나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고 그로 인해서 많은 행사와 음반활동을 하고 있다. ⓒ 로빅


- 지난 가을부터 쭉 축제행사를 많이 다니고 있는데, 가장 기억에 남는 무대가 있나요?
"경상북도 영천 공연이었어요! 난생처음 심사위원 자리에 앉아보고, 행사 팀 선배들의 열정 넘치는 무대를 보고 배우게 됐죠. 팬들과의 소통이 가장 많은 곳이거든요! 정말 즐거운 무대에 세워주셔서 영광이었고, 뮤진이도 분명히 이 행사가 가장 뜻깊은 행사로 남아있을 거예요! 제가 좋아하는 콩국수를 걸고 장담합니다!"

- 2015년 한 해에 안 좋은 일들도 꽤 있었던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로빅의 곡을 자신이 프로듀싱한 것처럼 사칭하는 이가 있다는 안 좋은 소식이 전해졌는데, 해당 사건은 잘 마무리가 되었나요?
"죄인에게 사실, 끝이란 단어는 존재하지 않아요. 그의 반성은 볼 수 있겠지만, 용서는 절대 못 할 것 같아요. 이미 많은 수의 피해자가 계시고, 심지어 해결이 안 된, 또는 증거부족으로 해결도 못 하고 괴로워하는 분들도 너무 많아요.

그분들과 약속했지요. 저를 이용한 사건이고, 저도 조금의 피해가 있었지만, 그분들에 비하면 아무것도 아니거든요. 그래서 그분들에게 보상은 드리기 힘들어졌지만. 그분들을 도울 수 있게 돼서, 가능한 힘이 다할 때까지 적극적으로 피해자분들을 돕고 있답니다. 보고 있나? 박아무개씨."

- 당시 피해자는 사죄와 선처를 구했나요?
사실, 지난 2015년 2월에도 한 번 저를 사칭해 피해자가 생기는 사건이 발생했어요. 그때는 빠르게 선처 후 제가 대신 그 피해자분께 보상해드렸어요. 이번에는 팬분이 제보해주셔서, 직접 그와 연락하지 않고 강하게 대처했답니다."

- 언더그라운드 신에서 앞으로 이런 일이 없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려면 어떤 부분이 가장 먼저 개선되어야 한다고 보십니까?
"먼저, 저작권협회에 가입하셔서 소중한 작업물을 지키세요. 대인관계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효도도 하시고요. 꼭 하세요. 효도 하세요, 효. 도."

- 앞으로 로빅의 활동 계획은 어떻게 되나요?
"2015년은 신곡인 "이 밤"을 끝으로 음악인들과 송년회를 즐기며 마무리합니다. 2016년에는 저의 다른 개성과 새로운 이미지를 자주 보여드릴 계획이에요. 오는 3월엔 제 두 번째 믹스테이프를 들어보실 수 있을 겁니다! 4월은 오랫동안 준비해왔던 '레이블'을 설립합니다. 대표가 돼요! 로빅이 대표야! 나 대표라고! 우와!"

- 래퍼 로빅이 전하는 2016년 신년 인사를 부탁합니다.
"즐거운 크리…. 아니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언제나 감기 조심, 차 조심, 음식 조심, 개 조심합시다! 이번 2016년은 좀 더 자신에게 새로운 걸 입혀보고, 새로운 걸 즐겨보고, 새로운 걸 도전해보는 시간을 자주 가져보세요! 역사상 뜻깊고 사계절이 모두 따듯한 추억으로만 가득하게 남는 해가 되었으면 해요! 모두들! 병신년! 좋은 일만 잔뜩 맞이하세요!

다시 한 번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이상 로빅이였습니다! 그리고 제가 이번에 대표로 세우는 레이블 'AW(Advance world Music)'에서 오는 5월에 새로운 아티스트(댄스, 힙합, 싱어송라이터), 작곡가, 행사주최팀 등을 모집할 계획입니다! 많은 관심 부탁합니다! 사랑해요!"

래퍼 로빅은 아버지에게 뜻깊은 한 해를 선물하기 위해 음반을 작업했고, 그 결과가 좋은 무대로 이어지고 있다. 또한, 직접 레이블을 설립할 준비를 하면서 2016년의 로빅은 인사이드인디에서 다시는 다루지 못할 큰 스타가 될 거라는 불길한 예감도 든다. (웃음) 로빅의 싱글앨범을 들으면서 그의 비상을 다시 한 번 기다려본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2014년 5월 공채 7기로 입사하여 편집부(2014.8), 오마이스타(2015.10), 기동팀(2018.1)을 거쳐 정치부 국회팀(2018.7)에 왔습니다. 정치적으로 공연을 읽고, 문화적으로 사회를 보려 합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