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샤이니ⓒ SM엔터테인먼트


샤이니가 신곡 '드림걸'(Dream Girl)의 안무에 얽힌 뒷이야기를 전했다.

20일 오후 샤이니는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핸드볼경기장에서 컴백 쇼케이스를 앞두고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종현은 3집 타이틀곡 '드림걸'을 두고 "샤이니의 이미지를 고수하면서 좀 더 발전적이면서도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며 "또 안무적인 부분으로는 마이크 스탠드를 추가했는데, 기존 마이크 스탠드를 사용한 안무와는 색다른 느낌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공개된 뮤직비디오에서도 알 수 있듯, 멤버들은 무대에서 각자 마이크 스탠드를 들고 뛰거나 들어 옮기는 등 역동적인 안무를 선보일 예정이다. 온유는 "'산소 같은 너' 이후 소품을 사용한 것이 처음"이라며 "의자는 그냥 두고 움직이거나 약간만 끌어주면 되니 편했는데, 마이크 스탠드를 끌고 타고 돌리는 등 많은 시도를 해 보니 상처도 생기고 무게가 조절 안 돼 무겁기도 하더라"고 고충을 털어놨다.
 샤이니 온유

샤이니 온유ⓒ SM엔터테인먼트


이어 온유는 "그래도 몸으로만이 아니라 소품을 이용해 한가지 작품을 원활하게 소화했다는 점에서 연습을 끝낸 뒤에는 조금 마음이 놓였다"며 "빨리 보여드리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며 기대를 드러냈다.

종현 역시 "마이크 스탠드와 하나가 되어야 해서 연습시간이 가장 오래 걸렸다"며 "이젠 익숙해지긴 했는데, 스케줄이 끝나고 밤에 항상 연습해야 하지 않을까 하는 걱정도 든다"고 말했다. 민호 역시 "우리 마음대로 안 움직여줄 때가 가장 슬프다"며 "생방송에서 마이크가 스탠드에서 떨어지는 상황을 생각하면 정말 아찔할 것 같다. 그걸 감안하고 연습하느라 가장 연습량이 많았던 퍼포먼스다"고 덧붙였다.

한편 정규 3집으로 컴백한 샤이니는 이날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21일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샤이니 종현

샤이니 종현ⓒ SM엔터테인먼트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