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 '평화의 소녀상' 건립 소녀상 제작 계약 체결

등록 2019.10.19 19:11수정 2019.10.19 19:11
0
원고료주기

ⓒ 사진 김일하 제공


강원 동해에서 민간인 중심으로 펼쳐지고 있는 평화의 소녀상 건립과 관련 추진위는 소녀상 제작 계약 체결식을 19일 천곡동 태화약국 2층 임시시무실에서 체결했다.
 

ⓒ 사진 김일하 제공


동해 평화의 소녀상 건립 추진위원회는 피해자들의 아픔을 잊지 않고 평화와 인권의 중요성을 되새기기 위해 올초 시작해 19일 소녀상 계약을 체결하고 본격 건립 일정에 들어갔다.
 

ⓒ 사진 김일하 제공


오늘 계약한 작가는 김서경 소녀상 작가로 최초 서울 일본대사관 앞에 건립한 소녀상 제작 작가이며 얼마전 일본에서 전시했다가 취소한 뒤 다시 전시하고 15일 입국후 동해평화의소녀상 제작에 동의해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고 밝혔다.
 

ⓒ 사진 김일하 제공


이번에 제작될 동해 평화의 소녀상 제작비는 총 3500만 원이며 계약금으로 1000만 원을 이날 지출하고 오는 12월 선정되는 장소에 건립후 잔액을 지출할 예정이다.

소녀상 건립 위치로 예정한 5곳 중 천공동 대학로 고래상 앞과 동해문화예술회관 우측 앞 2곳 현장을 답사하고 시민과 시의 의견을 반영해 건립인 명부와 함께 장소를 확정한 다음 오는 12월 설치할 계획이다.

한편 이날 오후 2시 천곡동 대학로 일원에서는 곧 건립될 소녀상을 축하하는 아리랑 플레시몹이 시민 1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개최되기도 했다.

이날 소녀상 건립추진위원회 김일하 대표는 "지금까지 모금된 모금액은 2400만 원이며 각종 재경비를 예상할 때 아직도 약 2000여만 원의 모금이 더 필요하다"며 참여를 호소했다.

(사진 김일하 제공)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영동종합방송프로덕션 대표, 동해케이블TV 아나운서, 2017~18년 GTI 국제무역 투자박람회 공연 총감독, 묵호등대마을 논골담길 기획

AD

AD

인기기사

  1. 1 땡큐, 박찬주
  2. 2 문재인 대통령-5당 대표 만찬 중 고성 오간 사연
  3. 3 '구속기소' 정경심 교수 14가지 혐의 살펴보니
  4. 4 그때, MBC 뉴스가 이상해지기 시작했던 이유
  5. 5 아랫집에서 물이 샌다고 했을 때, 제일 먼저 떠올린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