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중·러 군용기 8대 카디즈 진입 후 이탈... 군, 전술 조치

합참 "카디즈 진입 전 공군 전투기 투입"

등록 2022.11.30 14:57수정 2022.11.30 14:57
0
원고료로 응원
a

 
30일 오전 중국과 러시아의 군용기들이 남해와 동해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카디즈)을 침범했다.

합동참모본부(합참)는 이날 중국 군용기 2대와 러시아 군용기 6대가 남해 및 동해 한국방공식별구역에 순차적으로 진입 후 이탈했으며, 영공 침범은 없었다고 밝혔다.

합참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 48분께 중국 군용기(H-6 폭격기) 2대가 이어도 서북방 126km에서 KADIZ 진입 후 동쪽으로 이동해 6시 13분께 KADIZ를 이탈했다. 이후 6시 44분께 포항 동북방 KADIZ 재진입 후 북쪽으로 비행하다 7시 7분께 이탈했다.

낮 12시 18분께는 중국 군용기(H-6 폭격기) 2대와 러시아 군용기(TU-95 폭격기 4대, SU-35 전투기 2대) 6대가 울릉도 동북방 200km에서 KADIZ에 진입한 뒤 독도 동남쪽으로 비행하다 12시 36분께 KADIZ를 이탈했다.

합참에 따르면 KADIZ를 침범한 항공기 8대 중 중국 군용기(H-6 폭격기) 2대와 러시아 군용기(TU-95 폭격기) 2대 등 총 4대는 동해 KADIZ 외곽을 따라 남서방향으로 비행했고, 나머지 4대(TU-95 폭격기 2대, SU-35 전투기 2대)는 KADIZ 외곽에서 북쪽으로 이탈했다.

합참은 중국과 러시아 군용기가 KADIZ에 진입하기 이전부터 공군 전투기를 투입해 우발상황을 대비한 전술조치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KADIZ는 우리나라의 영공방위를 위해 군사분계선(MDL)을 기준으로 동·서·남해 상공에 설정된 일정한 공역으로 영공은 아니지만, 군 당국은 적성 항공기 및 주변국의 미식별 항공기에 대한 식별과 침투 저지를 위한 공중감시 및 조기경보체제를 24시간 유지하고 있다. 외국 항공기가 KADIZ에 진입하려면 24시간 이전에 합참의 허가를 받아야 한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김도균 기자입니다. 어둠을 지키는 전선의 초병처럼, 저도 두 눈 부릅뜨고 권력을 감시하는 충실한 'Watchdog'이 되겠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호텔 화장실 작은 수건, 원래 용도를 아십니까
  2. 2 비싸고 맛없는 고속도로 휴게소 음식, 가격 해부 해보니
  3. 3 "천공 기록 마지막 저장 22년 4월 13일 오후2:29:57, 어떻게 조작하나"
  4. 4 2월이면 바빠지는 누드모델, 이런 요구는 사양합니다
  5. 5 50대에 재취업했는데요, 이건 좀 아닌 것 같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