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버스 전체 "모이자 12일 전국노동자대회" 홍보

민주노총, 대형버스 광고해 운행 ... "민영화 반대, 노동개악 멈춰" 등 붙여

등록 2022.11.03 15:03수정 2022.11.03 15:03
0
원고료로 응원
a

민주노총 대형버스 전체 '전국노동자대회' 디자인. ⓒ 윤성효

  
a

민주노총 대형버스 전체 '전국노동자대회' 디자인. ⓒ 윤성효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이 오는 12일 오후 2시 서울에서 "전태일 열사 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를 열면서 대형버스 전체에 광고로 디자인해 운행하고 있다.

대형버스 바깥에 "모이자 11월 12일 전국노동자대회"에다 "윤석열 민영화 반대", "노조법 2‧3조 개정", "진짜 사장 나와", "손배가압류 철회하라", "윤석열 노동개악 멈춰"라는 글자를 붙여 놓았다.

민주노총은 "윤석열 정권의 반노동‧반민중적 정책에 맞서, 12일 10만 총궐기를 성사하고, 전사회적 연대 투쟁 전선 구축을 위해 240시간 집중행동을 진행한다"고 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윤석열 대통령의 결단, 전 세계가 주목하고 있다
  2. 2 김건희 연루 정황 공개한 검사, 세계은행 파견...법무부 해명은?
  3. 3 동료도 친구도 다 속았다...신혼부부 울린 공인중개사의 이행각서
  4. 4 젊은 여성들 떠나고 있다... 부울경서 무슨 일 일어나고 있나
  5. 5 [단독] 노무현 지정기록물 해제 앞두고 대통령기록관장 직위 해제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