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수해복구 공사 현장 47곳 착공... 총 55억 투입

도로 4곳·지방하천 15곳·소하천 28곳 등 수해복구공사

등록 2020.12.04 19:26수정 2020.12.04 19:26
0
원고료로 응원
 

경기 용인시가 설계용역 등 사전 절차를 마무리하고 이달 중으로 관내 도로와 하천 등 47건의 수해 복구공사를 모두 착공한다. ⓒ 용인시

   
경기 용인시가 설계용역 등 사전 절차를 마무리하고 이달 중으로 관내 도로와 하천 등 47건의 수해 복구공사를 모두 착공한다. 

4일 용인시에 따르면 지난 7~8월 폭우로 인해 처인구에 많은 피해가 있었고, 원삼면과 백암면은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될 만큼 피해가 컸다. 도로 유실과 하천 범람으로 인한 피해액은 30억 원으로 관내 공공시설 전체 피해 중 절반을 차지했다.

시는 피해가 발생한 이후 담당 부서를 중심으로 수해복구 T/F팀을 구성해 국비와 도비를 확보하는 등 예산을 편성하고, 실시설계와 공사발주를 순차적으로 진행해 왔다. 

시가 복구 예산으로 편성한 것은 총 55억 원으로 이 중 81%인 45억 원을 국비와 도비로 확보했다. 이는 중앙재난피해합동조사단의 조사 단계부터 적극 대응한 결과다.

하천 복구 현장은 '친환경 생태도시 용인'이라는 시정방침을 고려해 콘크리트 옹벽이 아닌 식생블록·자연석을 활용한 친환경 공법으로 시공된다. 또 지역 경제에 기여하기 위해 관내에서 생산된 자재를 우선 사용할 예정이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지난 수해로 처인구 지역의 피해가 큰 만큼 피해복구에 전력을 다해 조속히 마무리하겠다"며 "도시기반시설의 신속한 복구로 안전도시와 지역의 활력을 높이는 계기가 되기 희망한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AD

AD

인기기사

  1. 1 호텔 화장실 작은 수건, 원래 용도를 아십니까
  2. 2 비싸고 맛없는 고속도로 휴게소 음식, 가격 해부 해보니
  3. 3 "천공 기록 마지막 저장 22년 4월 13일 오후2:29:57, 어떻게 조작하나"
  4. 4 2월이면 바빠지는 누드모델, 이런 요구는 사양합니다
  5. 5 50대에 재취업했는데요, 이건 좀 아닌 것 같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