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수학 교사 미래교육 역량 강화 직무연수.
 수학 교사 미래교육 역량 강화 직무연수.
ⓒ 경남도교육청

관련사진보기

 
"우리가 사는 현실 세계 곳곳에 <수학>이 사용된다. 특히 인공지능 시대, 미래 사회를 살아갈 아이들에게는 <수학>의 힘이 더욱 중요하다."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이 인공지능(AI) 시대를 대비하여 교사들을 대상으로 '<수학> 역량 교육'을 벌이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번 직무연수는 9일부터 12일까지 창원마산 내서중학교에서 진행되고 있다.

초등 교사와 중등 <수학> 교사 120명을 대상으로 전문가를 초청해 초등 2개 과정, 중등 3개 과정을 실습형으로 진행하고 있는 것이다.

중등 과정인 '인공지능 시대로 연결되는 인공지능 수학 교과서 활용 과정'에서는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한 미래 수학교육의 역할을 알아보고, 인공지능에서 수학이 활용되는 사례를 살펴본다.

실제 문서와 이미지 자료를 분류하고, 예측하고 최적화하는 실습을 진행한다. 이를 통해 수학이 어떤 역할을 하며, 미래를 살아가는 아이들에게 수학의 필요성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미래로 나아가는 수학 공학도구 활용 과정'은 초등과 중등으로 분리하여 운영하고, 프로그램을 활용하여 복잡한 그래프를 그려보고, 가상공간에서 수학을 즐길 수 있는 '수학여행'을 제작하는 과정을 체험한다.

'데이터 시대를 준비하는 실용 통계 교육과정'은 학교급별 프로그램 활용 방안을 살펴보고 자료를 이용한 통계적 문제 해결을 실습한다.

이는 교육용 통계 소프트웨어인 '통그라미', 엑셀 등 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는 사례도 살펴보고, 이를 통해 복잡한 세상에서는 수학의 정답을 찾는 것이 아닌 통계와 확률로 생활 속 자료를 분석하는 역량을 배운다.

안태환 경남교육청 창의인재과장은 "앞으로 인공지능 시대를 살아갈 학생들에게 필요한 수학적 소양을 높이려면 수학 교원의 역량을 키우는 것이 중요하다"라면서 "이를 위해 실습형 연수를 더 많이 제공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