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21일 오후 서울 은평구 은평역사한옥박물관을 찾아 대규모 주택 공급과 주요 철도·도로 지하화, 주거 안정 등을 핵심으로 하는 서울 지역 공약을 발표한 뒤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21일 오후 서울 은평구 은평역사한옥박물관을 찾아 대규모 주택 공급과 주요 철도·도로 지하화, 주거 안정 등을 핵심으로 하는 서울 지역 공약을 발표한 뒤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 국회사진취재단

관련사진보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당초 21일 예정이었던 수도권 부동산 공급 공약과 관련해 "사실 어젯밤에 내용이 다 정리가 됐는데, '부족하다, 추가하자'고 얘기해서 몇 곳 더 추가하느라고 제가 (발표를) 미뤘다"면서 "수일 내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이 후보는 "서울, 수도권에서 '아니 이렇게까지?'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공급 물량을 더 이상 걱정하지 않을 수준으로 만들자는 생각에 좀 미룬 것"이라면서 "김포공항, 서울공항, 용산공원, 그린벨트 문제 등 이런 것들에 대해 매우 다양한 의견이 있는 게 사실이기 때문에 약간의 조정이 필요한 게 사실"이라고도 거론했다.

이 후보는 21일 서울 은평역사한옥박물관에서 서울 공약 발표식을 열고 이같이 밝혔다.

이재명 후보는 "서울 시민들의 주거안정을 위해 대규모 주택 공급방안을 제시하겠다"면서도 당초 예정과 달리 "공급규모와 방식을 비롯한 구체적인 방안은 매우 중요하므로 향후 빠른 시간 내에 구체적이고 세심한 방안을 마련해 별도로 발표하겠다"고만 발표했다.

그는 기자들의 질문에 "오늘 발표하면 서울 공약이 많아 섞이지 않겠나"면서 "좀 더 세밀하게, 의제를 말씀 드리기 위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이 후보는 신규택지 공급 등과 관련해 "(막판) 약간 조정이 필요한 게 사실"이라며 "부동산 정책은 아마 다음 공약 발표가 마지막이 될 것"이라고도 말했다.

이 후보는 지난해 10월 민주당 대선후보로 확정된 뒤 지금까지 여러 차례 대규모 주택공급을 거론했지만 세부 계획 발표를 미뤄왔다.

[관련기사]
이재명 "용산공원을 뉴욕 센트럴파크같은 곳으로"  http://omn.kr/1wzui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