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코로나19대응 전국자영업자 비상대책위원회는 26일 야간에 창원에서 차량시위를 벌였다. 사진은 창원광장 쪽 도로.
 코로나19대응 전국자영업자 비상대책위원회는 26일 야간에 창원에서 차량시위를 벌였다. 사진은 창원광장 쪽 도로.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코로나19대응 전국자영업자 비상대책위원회는 26일 야간에 창원에서 차량시위를 벌였다. 사진은 창원광장 도로.
 코로나19대응 전국자영업자 비상대책위원회는 26일 야간에 창원에서 차량시위를 벌였다. 사진은 창원광장 도로.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사회적 거리두기 보이콧(BOYCOTT, 거부) 위드(WITH, 함께) 코로나19."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이 지난 26일 야간에 창원에서 차량에 타고 이같이 외쳤다. 코로나19대응 전국자영업자 비상대책위원회(아래 비대위)가 차량시위를 벌인 것이다.

비대위는 정부의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연장과 영업시간 단축에 항의하며 게릴라 시위를 벌였다. 이들은 서울, 부산에 이어 이날 창원에 모였다.

비대위는 차량시위 시각을 이날 오후 11시로 먼저 공지했고, 집결 장소는 시간이 임박해서야 알려졌다. 처음에 이들은 창원 충혼탑 주차장 쪽에 모이기로 했다가 창원시청 앞 '창원광장'으로 변경하기도 했다.

경찰과 경남도청, 창원시청도 차량시위에 대응했다. 경남도청 정문 앞에서는 이날 야간에 교통 안내가 이루어졌다.

경상남도경찰청은 차량시위가 '미신고 집회'라며 불법으로 판단했다. 또 창원은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로, 1인시위 이외에 여러 사람이 모이는 집회는 금지돼 있다.

경찰은 이날 이른 저녁시간부터 창원광장, 총혼탑 앞 등이 교통통제를 했다. 경남경찰청은 이날 기동대 5개 중대와 교통경찰관 등 경찰 400여 명을 현장에 배치했다.

이런 가운데 차량 20여 대가 이날 오후 11시경 창원광장을 돌며 시위를 벌였다. 이들은 일부 차량에 구호를 적은 펼침막을 내걸었으며, 비상깜박이를 켜고 경적을 울렸다.

경찰이 엄정 대응하자 일부 시위참가자들은 김해장유 앞으로 이동한 뒤 해산했다. 비대위측은 이날 창원 차량시위에 150여 명이 참여한 것으로 보고 있다.

한 시위참가자는 "거리두기 4단계가 되면서 가게 문을 닫았다. 가게를 운영하려면 기본적으로 들어가는 비용이 있는데, 2명만 받아야 한다면 운영 자체를 못한다"고 했다.

또 다른 참가자는 "정부의 방역 기준이 형평에 맞지 않다. 낮에는 4명까지 허용하면서 밤에는 2명까지 제한하는 게 무슨 효과가 있느냐. 거리두기 격상은 자영업자만 영업을 못하게 하는 꼴이다"고 했다.

비대위는 "거리두기 단계 조정의 기준을 확진자수에서 중증환자수 등 치명률 중심으로 바꾸어야 한다"는 요구를 하고 있다.

자영업자들은 이날 오후 11시경부터 다음 날 오전 1시경까지 차량시위를 벌였다. 비대위는 앞으로 세종시 등 전국에서 차량시위를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경남경찰청은 이번 차량시위가 '감염예방법'과 '집시법'을 위반했다며 엄중 처벌한다는 방침이다.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에서는 오후 6시 이전까지는 사적모임 4인까지, 오후 6시 이후부터는 2인까지 가능하다. 창원과 김해는 오는 29일까지 거리두기 4단계이고 경남 나머지 지역은 3단계다.
 
코로나19대응 전국자영업자 비상대책위원회는 26일 야간에 창원에서 차량시위를 벌였다. 사진은 창원광장 쪽.
 코로나19대응 전국자영업자 비상대책위원회는 26일 야간에 창원에서 차량시위를 벌였다. 사진은 창원광장 쪽.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코로나19대응 전국자영업자 비상대책위원회는 26일 야간에 창원에서 차량시위를 벌였다. 사진은 충혼탑 앞.
 코로나19대응 전국자영업자 비상대책위원회는 26일 야간에 창원에서 차량시위를 벌였다. 사진은 충혼탑 앞.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코로나19대응 전국자영업자 비상대책위원회는 26일 야간에 창원에서 차량시위를 벌였다. 사진은 경남도청 앞 상황.
 코로나19대응 전국자영업자 비상대책위원회는 26일 야간에 창원에서 차량시위를 벌였다. 사진은 경남도청 앞 상황.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코로나19대응 전국자영업자 비상대책위원회는 26일 야간에 창원에서 차량시위를 벌였다. 사진은 창원 충혼탑 앞.
 코로나19대응 전국자영업자 비상대책위원회는 26일 야간에 창원에서 차량시위를 벌였다. 사진은 창원 충혼탑 앞.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