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동해시 청사
▲ 동해시 청사
ⓒ 동해시

관련사진보기

 
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동해시는 감염병 확산방지와 예방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진행기간 동안 진행 또는 지원할 예정이었던 각종 행사를 취소하거나 잠정 연기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로 시에서 취소되거나 잠정 연기되는 사업은 해군1함대 시 개청 40주년 호국음악회, 동해문화원이 각종 공모사업으로 매주 수요일 운영하는 삼화6통 야학 금곡목간과 민족통일 2020 전국 임원워크숍 및 통일포럼, 강원도 마을공동체 교육 등 10여개 행사다.

9월 보건소에서 추진 예정이었던, 온라인 시민걷기 마일리지제 행사도 무기한 연기됐다. 매월 진행하는 각 동 통장협의회 회의 등 대면회의를 서면으로 개최하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양원희 행정과장은 "다양한 모임과 행사가 취소되면서 우리의 거리는 잠시 멀어지지만, 앞으로도 동해시는 청정 행복 동해시를 지키기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라며 코로나19 극복 의지를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영동종합방송프로덕션 대표, 동해케이블TV 아나운서, 2017~18년 GTI 국제무역 투자박람회 공연 총감독, 묵호등대마을 논골담길,송정막걸리축제 기획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