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코로나19 사태가 시작된 후 점점 줄어든 매출이 홍성에서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매출이 50~60% 하락한 상황에서 선뜻 기부를 실천하기는 어려울 것이다. 하지만 김 대표는 함께 위기를 극복하고 불철주야 봉사하고 있는 의료진들에게 작게나마 도움이 되고 싶은 마음이다.
 코로나19 사태가 시작된 후 점점 줄어든 매출이 홍성에서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매출이 50~60% 하락한 상황에서 선뜻 기부를 실천하기는 어려울 것이다. 하지만 김 대표는 함께 위기를 극복하고 불철주야 봉사하고 있는 의료진들에게 작게나마 도움이 되고 싶은 마음이다.
ⓒ 이은주

관련사진보기


  
코로나19로 인해 매출하락으로 고충을 겪으면서도 의료진들에게 야식을 전달한 자영업자가 있다.

홍성에서 정육점과 식당을 운영하고 있는 김민수 대표는 지난 16일, 홍성의료원 의료진에 60인분의 야식을 전달했다.

코로나19 사태가 시작된 후 점점 줄어든 매출이 홍성에서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매출이 50~60% 하락한 상황에서 선뜻 기부를 실천하기는 어려울 것이다. 하지만 김 대표는 함께 위기를 극복하고 불철주야 봉사하고 있는 의료진들에게 작게나마 도움이 되고 싶은 마음이다.

김 대표는 "코로나19와 맞서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 상황에서도 최일선에서 국민건강을 지켜주는 의료진들에게 밥 한끼라도 대접해 드리고 싶었다"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그러면서 "누구할 것 없이 힘든 시기 자영업자 모두 함께 위기를 잘 극복하다 보면 반드시 좋은날이 다시 올 것이다."며 "떠도는 유언비어로 인해 자영업자들은 생업에 큰 타격을 입는다. 예민한 시기인 만큼 말 한마디라도 신중하게 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홍주포커스에 동시게재됩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홍성지역의 새로운 대안언론을 표방하는 홍주포커스 대표기자로 홍성 땅에 굳건히 발을 디딛고 서서 홍성을 중심으로 세상을 보고자 합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