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창원짝꿍아빠단 발대식.
 창원짝꿍아빠단 발대식.
ⓒ 창원시청

관련사진보기

  
 창원짝꿍아빠단 발대식에 참석한 허성무 창원시장.
 창원짝꿍아빠단 발대식에 참석한 허성무 창원시장.
ⓒ 창원시청

관련사진보기

 
엄마와 공동육아를 하는 아빠들이 뭉쳤다. 3일 창원시는 할 전날인 2일 창원시청 시민홀에서 '공동육아 프로젝트'를 주제로 '창원짝꿍아빠단' 첫 발대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창원시는 "창원짝꿍아빠단은 저출생 대응 방안의 하나로 공동육아 문화를 확산하고 나아가 일과 가정 양립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기획되었다"고 했다.

창원짝꿍아빠단은 창원에 거주하고 있는 3~7세 자녀를 양육하고 있는 아빠 50명으로 구성되었다. 참가자들은 이날 발대식을 시작으로 2020년 4월까지 6개월간 자녀와의 친밀감 향상과 아빠들 간의 육아 소통을 중점으로 활동하게 된다.

이날 발대식은 창원짝꿍아빠단이 된 것을 정식으로 위촉하는 자리였다. 남편들은 선서문을 낭독한 뒤 부인에게 전달하는 행사를 통해 함께하는 육아의 중요성을 되새겼다.

창원짝꿍아빠단 참가자들은 자녀와 짝꿍이 되어 "상어가족" 동요에 맞춰 단체율동을 하기도 했다.

행사에 참석한 허성무 창원시장은 "육아는 더 이상 도와주는 것이 아니라 함께하는 것이며, 창원짝꿍아빠단이 함께하는 육아문화의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태그:#공동육아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