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이 오래된 왕버들나무에 걸린 주머니의 정체가 뭘까요?
 이 오래된 왕버들나무에 걸린 주머니의 정체가 뭘까요?
ⓒ 정수근

관련사진보기

 
 이 오래된 왕버들나무에 걸린 주머니의 정체가 뭘까요?
 이 오래된 왕버들나무에 걸린 주머니의 정체가 뭘까요?
ⓒ 정수근

관련사진보기

 
 이 오래된 왕버들나무에 걸린 주머니의 정체가 뭘까요?
 이 오래된 왕버들나무에 걸린 주머니의 정체가 뭘까요?
ⓒ 정수근

관련사진보기

 
 이 오래된 왕버들나무에 걸린 주머니의 정체가 뭘까요?
 이 오래된 왕버들나무에 걸린 주머니의 정체가 뭘까요?
ⓒ 정수근

관련사진보기

 
 이 오래된 왕버들나무에 걸린 주머니의 정체가 뭘까요?
 이 오래된 왕버들나무에 걸린 주머니의 정체가 뭘까요?
ⓒ 정수근

관련사진보기

 
 이 오래된 왕버들나무에 걸린 주머니의 정체가 뭘까요?
 이 오래된 왕버들나무에 걸린 주머니의 정체가 뭘까요?
ⓒ 정수근

관련사진보기

 
 이 오래된 왕버들나무에 걸린 주머니의 정체가 뭘까요?
 이 오래된 왕버들나무에 걸린 주머니의 정체가 뭘까요?
ⓒ 정수근

관련사진보기



이 오래된 왕버들나무에 걸린 주머니의 정체가 뭘까요?

가까이 가보고 눈을 의심하게 됩니다. 영양제라도 달아놨나 하는 예상이 완전히 빗나간 기이한 풍경이 아닐 수 없습니다.

당산나무와도 같은 이 오래된 왕버들 고목에 대못질을 해 쓰레기 부대를 걸어뒀습니다. 기가 막힙니다.

경북 영천시 화북면사무소 앞 고현천에서 본 기이한 풍경입니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태그:#모이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산은 뚫리지 않아야 하고, 강은 흘러야 합니다.....사람과 사람, 사람과 자연의 공존의 모색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