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소녀상

독일 소녀상 현장에선 국제적 연대도 이뤄졌다. 실제로 며칠 간 내가 만난 사람들만 꼽아봐도 독일과 아일랜드, 이탈리아와 일본, 타이완 등 12여개 국가에 달한다. 극우인사들이 왔던 마지막날, 단체사진을 찍은 참가시민들 모습(6.30).

ⓒ코리아협의회2022.07.05
댓글1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농사꾼의 아들. 독일 마그데부르크대학교 평화갈등학 석사과정 중.

독자의견

회원 의견 1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