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추경호

미국계 사모펀드인 론스타가 지난 2003년 10% 넘는 외환은행 지분을 사들이도록, 금융당국이 '예외 승인'을 결정하는 데 추경호 국민의힘 의원이 주도적으로 관여한 정황이 드러났다.

ⓒ류승연2022.04.08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