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오마이스타 (ohmy_star)

아르헨티나의 축구의 전설 디에고 마라도나가 25일(현지시간) 심장마비로 향년 60세로 별세했다. 아르헨티나 언론들은 마라도나가 이날 오후 수도 부에노스아이레스 근교 티그레의 자택에서 숨졌다고 전했다. 사진은 1986년 멕시코 월드컵 한국과 아르헨티나 경기 전반 한국의 허정무가 아르헨티나의 마라도나를 거칠게 수비하는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2020.11.2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스타 공식 계정입니다. 엔터테인먼트 + 스포츠 = 오마이스타! 여러분이 이 세상의 아름다운 스타입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