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장재완 (jjang153)

25일 오전 대전 유성구 호텔icc에서 금강보처리방안 의견서를 확정하는 금강유역물관리위원회 본회의가 개최된 가운데, 금강유역 환경단체 등이 기자회견을 열고 "4대강조사평가단이 제시한 방안과 국민의식조사 결과를 반영하여 '보 해체' 방향으로 결정하라"고 촉구했다. 사진은 조명래 환경부장관(왼쪽)에게 문성호 금강유역환경회의 상임대표가 의견서를 전달하는 장면. 이날 조 장관은 10시 25분 경에 회의장에 도착, 회의 시작이 지연됐다.

ⓒ오마이뉴스 장재완2020.09.25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