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미국

지난 8월 미국 애리조나 주에서 미국 이민세관집행국 (U.S. ICE)가 나르코 터널 입구를 찾기 위해 굴착기와 중장비를 동원하여 모래를 파내고 있다. 굴착기 뒷편으로 멕시코와 미국을 가르는 국경이 보인다.

ⓒ미국 이민세관집행국2020.08.1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